뉴시스

대우건설, 신길AK푸르지오 잔여세대 분양

입력 2024.04.19. 15:52 댓글 0개
GTX-B, 신안산선 등 광역교통망 호재
2021년 분양한 단지라 가격 메리트도 커
계약금 5%, 발코니확장 등 무상 제공
[서울=뉴시스] 신길 AK 푸르지오 석경 투시도. (이미지=대우건설 제공)

[서울=뉴시스] 이예슬 기자 = 대우건설이 서울시 영등포구 신길동 255-9번지 일원에 '신길 AK 푸르지오' 잔여세대를 분양중이다. 이 단지는 지하 5층~지상 24층, 5개 동으로 구성돼 있다. 이 중 공동주택은 전용면적 49㎡, 총 296세대 규모로 공급된다. 세대는 ▲49A 83세대 ▲49B1 151세대 ▲49B2 20세대 ▲49C 42세대로 구성된다.

신길 AK푸르지오는 사통팔달 서울시내 어디서나 접근성이 뛰어난 교통 환경을 갖췄다. 인근에 영등포역을 통해 1호선과 KTX를 이용하기에 용이하다. 7호선 신풍역, 5호선 신길역과도 가깝다. 뿐만 아니라 이 일대는 지난달 착공식을 진행한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B를 포함해 신안산선, 난곡선이 개통된다는 호재도 있어 서울의 서북과 서남부를 연결할 교통의 중심지가 될 전망이다.

신길 AK 푸르지오는 현재 추진 중인 신길2구역 주택재개발사업과 맞닿아 있어 향후 주거환경 개선에 따른 미래가치를 기대할 수 있다. 또 서울시가 추진 중인 뉴타운사업계획에도 신길 AK 푸르지오가 포함돼 있어 사업이 완료된다면 길음 뉴타운, 천호 뉴타운의 성공사례를 이어 서울 뉴타운의 명성을 이어갈 것으로 기대된다.

우수한 교육 환경도 갖췄다. 도보통학권 내 도림초등학교, 신길중학교, 대영고등학교 등 다수의 초중고교와 중심학원가가 자리 잡고 있다.

신길 AK 푸르지오는 기존 신길동의 중심 상업시설인 '사러가 쇼핑'의 재개발 사업지로, 신길 AK 푸르지오와 함께 들어서는 상업시설이 주목을 받고 있다. 마트, 유명 브랜드 커피숍, 병원, 학원 등의 입점이 예정돼 있으며, 신길동 행정복지센터도 조성할 계획이다. 인근에 위치한 재래상권인 신풍시장과 어우러지는 신흥 상권을 형성하게 된다.

소비자들의 초기 부담을 덜기 위해 전체 계약금을 기존 10%에서 입주 시 까지 5%로 줄였다. 여기에 중도금도 이자후불제에서 무이자로 변경해 입주자들이 입주 전까지 추가 부담이 없도록 했다. 오는 7월 입주를 앞두고 잔여 세대 특별공급을 진행하고 있으며, 단지 외 홍보관과 단지 내 샘플하우스를 구성해 예비 계약자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신길 AK 푸르지오는 통상적으로 유상으로 제공되는 신축 아파트와는 다르게 발코니 확장, 현관 중문, 펜트리 선반 등의 무상 시공을 포함하여 콤비냉장고, 세탁기, 하이라이트3구 쿡탑, 전기오븐, 욕실 비데 등 넉넉한 가전 옵션을 무상으로 제공한다.

대우건설 분양 관계자는 "정부에서 강하게 드라이브를 걸고 있는 GTX-B와 신안산선 개통 등 광역교통망 확충에 따른 미래가치가 돋보인다"며 "2021년 분양한 단지로 최근 분양중인 단지에 비해 가격적 메리트도 충분한 단지"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ashley85@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