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삼성전자 패밀리허브 냉장고, '개인정보 안전성' 입증

입력 2024.03.05. 09:30 댓글 0개
글로벌 가전업계 최초 'UL 솔루션즈' 최고 보안등급 획득
[서울=뉴시스]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24에서 관람객들이 '비스포크 냉장고 패밀리허브 플러스'가 전시된 삼성전자 전시관을 둘러보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인준 기자 = 삼성전자 2024년형 '비스포크 냉장고 패밀리허브 플러스'가 글로벌 가전업계 최초로 사용자 개인정보를 보호하는 보안 성능을 인정받았다.

삼성전자는 미국 시장에 출시하는 비스포크 냉장고 패밀리허브 플러스 모델 4종이 'UL 솔루션즈(UL Solutions)' 주관으로 시행하는 사물인터넷(IoT) 보안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다이아몬드'를 획득했다고 5일 밝혔다.

UL 솔루션즈의 IoT 보안 등급은 스마트 가전의 해킹 위험성과 보안 수준에 대한 엄격한 테스트를 거쳐 총 5단계 등급을 부여한다.

이 중 최고 등급인 다이아몬드는 ▲악성 소프트웨어 변조 탐지 ▲불법 접근 시도 방지 ▲사용자 데이터 익명화 등의 항목에서 까다로운 시험을 통과해야 획득할 수 있다.

이 등급은 특히 한 단계 낮은 '플래티넘' 등급 대비 ▲항상 신뢰 가능한 하드웨어 기반의 보안 제공 ▲알려지지 않은 잠재적 취약점 테스트 ▲보안 취약점 조기 탐지를 위한 프로그램 운영 등을 추가로 요구한다.

삼성전자는 지난 2016년 업계 최초로 IoT 기술을 접목한 패밀리허브 냉장고를 출시한 이래 매년 다양한 AI 기능으로 혁신적인 서비스를 선보여 왔다. 삼성전자는 향후 AI 기술이 적용된 로봇 청소기 등 다양한 제품군으로 검증 취득을 확대할 계획이다.

유미영 삼성전자 DA사업부 부사장은 "혁신적인 AI 기술 적용은 물론, 소비자들의 보안을 최우선으로 제품을 개발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AI 가전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보안 안전성을 철저히 관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ijoino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