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주유소 기름값 5주 연속 상승···"내주부터는 둔화 전망"

입력 2024.03.05. 06:00 댓글 0개
휘발유·경유 전주 대비 8.3원, 7.6원 ↑
美 기준금리 인하 지연 우려로 국제유가는 하락
[서울=뉴시스] 김금보 기자 = 국제유가가 급등하면서 4개월 이래 최고치를 기록했다. 국내 휘발유·경유 판매가격이 5주 연속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사진은 4일 서울 시내 한 주유소. 2024.03.04. kgb@newsis.com

[서울=뉴시스]이다솜 기자 = 국내 주유소의 휘발유와 경유 판매 가격이 5주 연속 올랐다.

5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시스템 오피넷에 따르면 2월 넷째 주(2월25일~2월29일) 전국 주유소 휘발유 판매가는 리터(ℓ)당 1635.4원으로 직전 주 대비 8.3원 올랐다. 지난 1월 말 상승 전환한 뒤 5주 연속 오름세를 보이고 있다.

전국 최고가인 서울 지역 판매 가격은 전주 대비 7.8원 상승한 리터당 1716.8원을, 전국 최저가인 대구는 전주 대비 8.1원 상승한 리터당 1608.2원을 기록했다.

상표별로는 알뜰주유소가 리터당 평균 1604.1원으로 가장 낮은 가격을 기록했으며, GS칼텍스가 1644.6원으로 최고가였다.

같은 기간 전국 주유소 경유 판매가는 리터당 1537.2원으로 직전 주 대비 7.6원 상승했다. 휘발유와 마찬가지로 5주 연속 상승세다.

한편 이번 주 국제유가는 미국 기준금리 인하 지연 우려 및 주간 원유 재고 증가로 소폭 하락했다.

수입 원유가격 기준인 두바이유는 배럴당 81.5달러로 직전 주 대비 0.7달러 내렸다.

같은 기간 국제 휘발유 가격은 2.2달러 상승한 97.5달러, 자동차용 경유는 1.9달러 하락한 104.0달러를 나타냈다.

대한석유협회 관계자는 "2주 연속 휘발유·경유 국제 제품 가격이 등락을 거듭하고 있다"며 "향후 주유소 기름값은 상승폭이 둔화하거나 횡보할 가능성이 높고, 추가적으로 국제 유가가 하락세로 돌아선다면 주유소 기름값도 약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citize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