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한전KPS "올해 국제품질표준 달성"···해외원전 수출 속도 낸다

입력 2024.03.04. 14:23 댓글 0개
품질부서장·담당자 전략회의 열어
국제표준 'ISO 19443' 취득 추진
[세종=뉴시스]한전KPS 품질부서장 전략회의 사진이다.(사진=한전KPS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세종=뉴시스]손차민 기자 = 한전KPS가 글로벌 원전수출에 속도를 내기 위해 품질경영시스템 국제표준 달성 등 올해 핵심 품질경영 전략목표를 점검했다.

한전KPS는 지난달 28일부터 이틀간 본사에서 전국 사업소 품질담당 대표자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4년 품질부서장·담당자 전략회의'를 열었다고 4일 밝혔다.

이날 전략회의는 ▲2023년도 품질 이슈 개선방안과 2024년도 주요 품질업무 공유 ▲품질검사자 양성 계획·품질비용 집행 개선사항 검토 ▲품질분임조 활동 설명 등 순으로 진행됐다.

최근 체코, 영국, 폴란드, 루마니아, 남아프리카공화국 등 해외원전 수주경쟁이 벌어지고 있는 가운데 국제 원자력 공급망 품질경영시스템 국제표준인 'ISO 19443' 취득 추진 등 올해 핵심 품질경영 전략목표를 점검한 것이다.

아울러 '품질경영 수준의 진단과 품질비용 관리'를 주제로 외부전문가의 품질경영 특강이 있었다. 각 발전원별 세미나를 개최해 사업소 경험·우수사례 발표에 이어 품질보증활동 제고를 위한 건의·토의도 진행했다.

원자력사업본부장인 전호광 한전KPS 부사장은 "변화하는 에너지 산업과 경쟁기업들 속에서 '세계 No.1 전력설비 정비산업 그랜드 플랫폼 기업'이 되기 위해 무엇보다 품질 경쟁력이 중요하다"며 "개방되는 전 세계 발전정비 시장에서 어떤 순간에서도 흔들리지 않는 경쟁력을 위한 기본에 충실한 품질활동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charming@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