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홍콩 등 亞 3국 순방 조재호 농진청장 "K-농업기술 해외진출 확대"

입력 2024.03.02. 12:44 댓글 0개
[전주=뉴시스]윤난슬 기자 = 조재호 농촌진흥청장이 아시아 3개국을 순방하며 농업기술 협력 강화와 농산물 농업기술 수출 확대를 위한 농업 외교 활동을 펼쳤다. KOPIA 필리핀 센터 방문모습.(사진=농진청 제공)

[전주=뉴시스] 윤난슬 기자 = 조재호 농촌진흥청장이 아시아 3개국을 순방하며 농업기술 협력 강화와 농산물 농업기술 수출 확대를 위한 농업 외교 활동을 펼쳤다.

2일 농진청에 따르면 조 청장은 지난달 25일부터 전날까지 말레이시아·필리핀·홍콩 아시아 3개국을 순방하며 현지 정부 및 기관 관계자들과 만났다.

조 청장은 먼저 지난달 26일 말레이시아의 농업연구개발청에 방문해 식물공장, 혁신 정원 등 현지 연구개발 시설을 둘러본 후, 농업연구개발청장과 면담 시간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농업인구 감소와 고령화 등에 따른 농작업 자동화·기계화 기술과 기후변화에 따른 열대·아열대 작물 재배 기술 교류 등 양국에 실익이 되는 기술협력 확대 방안 등을 논의했다. 아울러 향후 농업연구개발청과의 공동 과제 수행을 통해 양국의 농업 현안 해결에 앞장설 것을 약속했다.

이어 지난달 27~28일 필리핀을 방문한 조 청장은 농업부 차관 등이 참석한 고위급 면담에서 양국 간 농업기술 협력 성과를 소개하고, 향후 협력 확대 방안 등을 논의했다.

특히 필리핀 정부로부터 한국의 코피아(KOPIA) 사업이 현지 맞춤형 농업기술을 지원해 필리핀 농산업 발전을 크게 앞당겼다며 감사 인사를 받았다.

조 청장은 코피아 시범 마을(시닐로안 소재)에서 열린 '농업인의 날' 행사에도 참석해 시닐로안 시장 등 현지 고위급 인사들과 '채소시설재배 시범 마을 사업' 성과를 공유하고 농업인들을 격려했다.

아울러 현지 농업인들과 만나 활발하게 소통하며 K-농업기술의 성과를 확인했다. 이후에는 국제기구인 국제미작연구소를 방문해 두 기관 간 협력을 강화하고, 국외 상주연구원 등이 참여하는 공동 연구를 확대해 나가기로 협의했다.

[전주=뉴시스]윤난슬 기자 = 조재호 농촌진흥청장이 아시아 3개국을 순방하며 농업기술 협력 강화와 농산물 농업기술 수출 확대를 위한 농업 외교 활동을 펼쳤다. 벼 시험재배 현장방문.(사진=농진청 제공)

순방 마지막 일정으로 지난달 29일부터 이틀간 홍콩을 방문한 조 청장은 농진청이 개발한 CA 컨테이너 기술을 활용해 농산물을 수출하는 현장에서 현지 수출업체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마련했다. 기술 적용 성과를 점검하고 현장에서 겪는 어려움을 파악했으며, 향후 기술 수출 활성화 방안 등을 모색했다.

특히 중화권 시장 진출에 필요한 맞춤형 지원 방안이 무엇인지 고민하고, 현지 시장 특성에 맞는 맞춤형 기술개발 및 지원 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조 청장은 "이번 순방은 지리적, 경제적으로 중요한 아시아 주요국과의 농업기술 협력을 강화하고, K-농업기술의 해외시장 진출을 확대하는 교두보가 됐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면서 "각국의 농업현황 및 기술 수준을 기반으로 상호 호혜적인 협력 방안을 마련함으로써 한국의 농업기술 경쟁력을 강화하고, 세계시장 진출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ns4656@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