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카카오페이증권, 신호철 신임 대표이사 내정

입력 2024.02.28. 18:01 댓글 0개
다음달 27일 정기주총서 공식 선임
"도약하는 턴어라운드 원년 만들 것"
[서울=뉴시스] 신호철 카카오페이증권 대표이사 내정자. (사진=카카오페이증권 제공). 2024.02.28.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박은비 기자 = 카카오페이증권 신임 대표이사에 신호철 카카오페이 사업개발실장(부사장)이 내정됐다.

카카오페이증권은 28일 이사회를 열고 신 부사장을 신임 대표이사 후보로 추천했다고 밝혔다. 신 내정자는 다음달 27일 정기주주총회를 거쳐 공식 선임될 예정이다.

신 내정자는 지난 2022년 4월 카카오페이 사업개발실장으로 합류했다. 중·단기 투자와 전략적 인수합병(M&A) 등을 총괄하며 기업가치 제고를 위한 파트너 발굴과 시너지 창출을 이끌어왔다는 평가를 받았다.

특히 해외 결제 확대와 미국 증권사 시번트 인수 추진 등 글로벌 금융 비즈니스 진출을 위해 신규 사업을 개발하고 사업 확장을 위한 파트너십을 주도했다. 카카오페이 합류 전에는 모회사인 카카오에서 전략지원실장으로 근무했고, 이외에도 삼성전자, 인텔 등 국내외 대표 정보기술(IT) 기업에서 글로벌 비즈니스 감각을 익혔다.

카카오페이증권은 신 내정자의 신사업 개발과 기업 투자 역량, IT와 플랫폼 비즈니스에 대한 높은 이해도 등을 바탕으로 신규 성장 동력을 확보하고 증권 사업에 차별화된 서비스와 사용자 경험을 확대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 내정자는 "카카오페이증권만의 투자 문화를 이어가기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며 "1호 테크핀 증권사로서의 위상과 차별화된 서비스를 동력으로 삼아 도약하는 턴어라운드 원년을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카카오페이증권은 이승효 대표가 지난달 일신상 이유로 사임한 뒤 이승랑 재무총괄(CFO) 직무대행 체제로 운영 중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silverline@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