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노브랜드버거, NBB 시그니처 등 30종 평균 3.1%↑

입력 2024.02.28. 10:23 댓글 0개
인기 메뉴 '메가바이트' 등 4종은 동결
원부자재비 등 인상에 가맹점주 부담 완화
신세계푸드 노브랜드버거 로고. (사진=신세계푸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주동일 기자 = 신세계푸드는 29일부터 노브랜드 버거에서 판매하는 버거, 사이드 메뉴 등 30여 종의 판매가격을 평균 3.1% 상향 조정한다고 28일 밝혔다.

판매가 기준 100~400원 오르는 셈이다. 이번 조정으로 대표 메뉴인 NBB 시그니처 단품 가격은 4400원에서 4800원으로 인상한다.

신세계푸드는 원재료비·부자재비·물류비·인건비·공공요금 등 노브랜드 버거 매장 운영을 위한 비용 부담이 커져 가맹점주들의 수익 보전을 위해 불가피하게 가격 조정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다만 소비자 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해 '가성비 메뉴'로 판매 중인 그릴드 불고기와 짜장버거의 가격은 단품 2000원대(2900원), 세트 4000원대(4900원)를 유지하고, 인기 메뉴인 메가바이트 등 4종의 가격은 인상하지 않기로 했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노브랜드 버거 매장 운영에 소요되는 각종 제반비용의 상승으로 가맹점주들의 수익 보전을 위해 부득이하게 가격 조정을 하면서도 고객 부담은 줄이기 위해 인상 폭은 최소화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향후 가맹본부의 구매경쟁력 및 매장 운영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운영방식 등을 고도화 해 소비자들이 노브랜드 버거의 콘셉트인 가성비를 즐길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jdi@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