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서울의 봄' 등 최신영화 무료···KT, 지니TV 콘텐츠 강화

입력 2024.02.22. 09:12 댓글 0개
'프라임슈퍼팩'으로 최신영화 매월 2편씩 주말 한정 무료 제공
오리지널 드라마도 1주 빨리 공개…3달 간 구독료 50% 페이백
[서울=뉴시스]KT는 IPTV 서비스 지니 TV의 월정액 '프라임슈퍼팩'에서 '노량', '서울의 봄' 등 OTT에서 볼 수 없는 극장 상영작을 주말한정 무료로 제공한다고 22일 밝혔다. 사진은 KT 모델이 KT 지니 TV의 월정액 서비스인 프라임슈퍼팩의 프라임슈퍼위크엔드를 소개하는 모습. (사진=KT 제공)

[서울=뉴시스]윤현성 기자 = KT는 IPTV 서비스 지니 TV의 월정액 '프라임슈퍼팩'에서 '노량', '서울의 봄' 등 OTT(온라인동영상서비스)에서 볼 수 없는 극장 상영작을 주말한정 무료로 제공한다고 22일 밝혔다.

KT는 약 10만여편의 영화·해외드라마·국내드라마·예능·애니시리즈 등 프리미엄 콘텐츠를 월 1만1000원으로 무제한 즐길수 있는 프라임슈퍼팩 월정액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지니 TV 모바일 앱을 통해서도 언제 어디서나 무료로 이어볼 수 있다.

KT는 지니 TV 대표 구독형 월정액 상품인 프라임슈퍼팩에 '프라임슈퍼위크엔드' 프로그램을 도입해 국내 구독형 서비스 중 가장 빠르게 최신영화를 제공할 방침이다. 프라임슈퍼위크엔드는 지니 TV 프라임슈퍼팩 고객 대상으로 현재 극장 상영 중인 최신영화를 매월 2편씩 주말한정 무료로 제공하는 혜택이다.

KT는 '노량:죽음의 바다'를 오는 23일부터 25일까지 3일간 무료로 제공하며, 이후 3월에는 1000만 관객을 동원한 '서울의 봄'을 비롯한 양질의 최신영화를 배급사와 지속 협의해 제공할 예정이다.

KT는 지니 TV 프라임슈퍼팩에서 영화관람료, OTT 대비 저렴한 가격으로 극장상영 영화를 매월 2편씩 볼 수 있어 고객입장에선 가성비가 높은 선택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를 표했다.

또한 KT는 프라임슈퍼팩을 통해 KT 지니 TV 오리지널 드라마를 방영하기 7일 전에 가장 먼저 공개해왔다. 2022년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부터 작년에는 '남남', '마당이 있는 집', '신병2' 등의 다양한 오리지널 콘텐츠 총 14개의 작품들을 사전 공개했다. 오는 3월11일 ENA에서 첫방송을 하는 지니 TV 오리지널 콘텐츠인 '야한(夜限) 사진관'은 7일 앞선 3월4일 프라임슈퍼팩 고객 대상으로 2회분이 미리 공개될 예정이다.

프라임슈퍼팩의 콘텐츠 확대에 맞춰 다양한 프로모션 혜택도 제공한다. 3월31일까지 프라임슈퍼팩을 신규 가입한 고객 대상으로 3개월간 월 구독요금의 50%를 돌려주는 '페이백' 이벤트를 진행한다.

또한 프라임슈퍼팩 전용 고객 혜택으로 '야한(夜限) 사진관'의 주연배우인 주원, 권나라 등과 송현욱 감독이 함께하는 오프라인 특별 상영회도 25일까지 프라임슈퍼팩 전용 메뉴에서 신청받는다.

김훈배 KT 미디어플랫폼사업본부장(전무)는 "KT는 OTT에서 볼 수 없는 최신 영화를 지니 TV 프라임슈퍼팩 고객에게 제공하는 등 앞으로도 콘텐츠 경쟁력을 대폭 강화해 나가겠다"며 "고객들의 부담은 최소화하고 혜택을 늘려 차별화된 서비스를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syhs@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