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중기중앙회 간 오영주 후보···"중대재해법 유예 등 교감"

입력 2023.12.11. 11:53 댓글 0개
오영주 중기부 장관 후보자, 중기중앙회 방문
[서울=뉴시스] 고승민 기자 = 오영주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가 11일 서울 중소기업중앙회를 방문, 김기문 회장을 만나 접견실로 향하고 있다. 2023.12.11. kkssmm99@newsis.com

[서울=뉴시스]이수정 기자 = 오영주 중소벤처기업부(중기부) 장관 후보자는 11일 경제를 위해 시장을 다변화해나가는 것이 핵심적이라는 의견을 밝혔다.

오 후보자는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중기중앙회) 방문 이후 기자들과 만나 "우리 수출 중소기업의 숫자를 더 늘리고 시장을 다변화해나가는 것이 경제를 위해서도 핵심적인 사안"이라며 "시장 다변화에서 중기중앙회와 중기부가 어떤 역할을 해야 하는지, 대기업과 함께 중소기업들이 동반성취할 수 있는 부분에 대해 논의했다"고 말했다.

오 후보자는 이날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을 비롯한 부회장단과 40여분간 차담회를 가졌다.

오 후보자는 "중소기업들이 해외 진출하기 위한 환경이 녹록치 않은 부분들이 있다"며 "대기업들은 탄소세라든지 기후 변화 관련된 대응들에 기업 차원의 준비가 가능하지만, 중소기업들은 정부의 지원 하에 환경의 변화를 제대로 이해하고 어떤 정책이 이뤄졌을 때 효과가 있을 것인가에 대한 고민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김 회장은 외교부 2차관 출신인 오 후보자에 대해 기대감을 나타낸 것으로 전해졌다. 중기부 관계자는 "이제는 내수만 가지고는 되지 않기 때문에 외교 쪽에 경험 많은 분이 오셔서 기대감이 있다고 말씀하셨다"고 말했다. 이어 "중소기업들이 내수 시장에만 머무르지 않고 해외로 나가는 부분에 있어서 적극 지원해달라고 했다"고 밝혔다.

[서울=뉴시스] 오영주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가 11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를 방문해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과 기념촬영 하고 있다. (사진=중소벤처기업부 제공) 2023.12.11.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김 회장은 오 후보자에게 국회에 계류 중인 가업승계 활성화 세법 개정, 50인 미만 중대재해처벌법 유예 연장 등에 대한 의견도 전달했다. 오 후보자는 해당 논의에 대해 "가업승계, 중대재해처벌법 유예와 관련된 이슈들, 국회와 정부에서 논의되고 있는 부분에 대해서도 교감하고 의견을 같이 했다"고 답했다.

김 회장은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법사위)에 계류 중인 협동조합 공동행동 답합 배제, 화평법·화관법 개정 등에 대한 의견도 전달했다.

오 후보자는 입법 과제에 뜻을 같이하며 면밀히 살피겠다는 뜻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수출 시장 개척에 대한 의견도 강조한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AI(인공지능) 규제, 환경 규제 분야에서 중소기업이 잘 준비하는 것이 미래를 위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crystal@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