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주금공, 17일부터 보금자리론 금리 0.35%p 인하···"내달 안심전환대출 신청"

입력 2022.08.11. 10:11 댓글 0개

기사내용 요약

보금자리론 금리 0.35%포인트 낮춰 연 4.15%~4.55%

안심전환대출 금리 3.7~4.0%…17일부터 사전 안내

[서울=뉴시스] 정옥주 기자 = 한국주택금융공사(주금공)는 오는 17일부터 보금자리론 금리를 최대 0.35%포인트 낮춰 연 4.15%~4.55%를 적용한다고 11일 밝혔다. 이와 함께 다음달 15일부터 25조원 규모의 우대형 안심전환대출을 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주금공 누리집을 통해 신청하는 'u-보금자리론'은 연 4.25%(10년)에서 4.55%(50년), 전자약정 등 온라인으로 신청하는 '아낌e-보금자리론'은 이보다 0.1%포인트 낮은 연 4.15%(10년)에서 4.45%(50년)가 적용된다.

주금공 관계자는 "국고채 금리가 다소 안정세를 보이고 있는 상황을 반영, 취약계층의 상환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금리 인하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보금자리론 금리가 낮아지면서 우대형 안심전환대출 금리 우대폭도 늘어나게 됐다. 주금공은 금리상승기 취약계층의 금융부담 완화를 위해 안심전환대출 금리를 u-보금자리론 대비 0.45~0.55%포인트 낮춘다. 이에 따라 안심전환대출 금리는 연 3.8%(10년)에서 4.0%(30년), 만 39세 이하면서 소득 6000만원 이하 저소득 청년층은 연 3.7%(10년)에서 3.9%(30년)가 적용된다.

안심전환대출은 제1·2금융권에서 받은 변동금리 또는 혼합형금리 주담대를 주금공의 장기·고정금리로 대환하는 상품으로, 올해는 우대형 25조원이 공급된다. 만기까지 금리가 고정돼 있는 금융기관 주택담보대출 또는 정책모기지(보금자리론·적격대출·디딤돌대출) 이용자는 신청할 수 없다.

부부합산 소득 7000만원 이하, 주택가격 4억원 이하인 1주택자가 신청할 수 있으며, 기존대출 잔액 범위 내에서 최대 2억5000만원까지 대출이 가능하다. 또 기존 주담대 이용자가 추가적인 금융비용 부담 없이 안심전환대출로 쉽게 갈아탈 수 있도록 기존대출에 대한 중도상환수수료를 면제한다.

오는 17일부터 주금공과 6대 은행(국민·기업·농협·신한·우리·하나은행)은 홈페이지를 통해 상품내용, 주택가격 등 이용자격 여부, 신청방법과 일정 등을 안내한다. 6대 은행에서 주담대를 받은 고객은 해당은행의 홈페이지로, 그밖의 은행과 제2금융권에서 주담대를 받은 고객은 주금공 홈페이지에서 확인하면 된다.

주택가격 3억원 이하 차주는 9월15~28일, 주택가격 4억원 이하인 차주는 10월6~13일까지 신청할 수 있다. 대상자 선정은 선착순이 아닌 주택가격 저가 순으로 결정할 계획이다. 6대 은행 주담대 차주는 해당 은행 영업점 또는 온라인에서, 그밖의 은행과 저축은행, 보험사 등 제2금융권 차주는 주금공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최준우 주금공 사장은 "안심전환대출은 금리상승으로 상환부담이 늘어나 어려움을 겪는 이들을 위해 정부·주택금융공사·전 금융기관이 협력해 출시하는 정책상품‘"이라며 "연 3%대 금리가 만기까지 고정돼 금리상승 위험에서 자유롭고, 중도상환수수료도 면제되는 만큼 안심전환대출로 갈아타는 것에 관심을 가져볼만 하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channa224@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관련키워드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