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이준 "뜨거운 사랑 많이 해봐···멜로 연기 자신있다"

입력 2024.04.15. 21:09 댓글 0개
[서울=뉴시스] 배우 이준. (사진=유튜브 채널 '조현아의 목요일밤' 캡처) 2024.04.1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아름 기자 = 배우 이준이 멜로 연기에 자신있는 이유를 밝혔다.

15일 유튜브 채널 '조현아의 목요일밤'에는 '사랑이 특기'인 '2세대 아이돌' '오빠(?)'가 왔다 탈출도 했다가 부활도 하는 준이오빠, 정신이오빠 만나요'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영상에서는 SBS 금토드라마 '7인의 부활'에 함께 출연 중인 배우 이준, 이정신이 함께 출연했다.

"결혼 하고 싶냐"는 질문에 이준은 "난 결혼 생각이 별로 없다"라고 답했다. 또 "뜨거운 사랑을 해봤냐"는 질문에 이준은 "나는 뜨거운 사랑을 겁나 해봤다. 그래서 멜로 연기가 굉장히 자신있다. 사랑이 특기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여기서 내가 사랑을 안 해봤다고 하는 것도 웃기지 않나"고 솔직하게 말했다.

[서울=뉴시스] 배우 이준. (사진=유튜브 채널 '조현아의 목요일밤' 캡처) 2024.04.1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이상형에 대해서 이준은 "그냥 나한테 뭐라고 안 하는 사람이다. 나는 되게 소심해서 조금만 뭐라고 하면 '내가 뭐 잘못했어?'라고 한다. 눈치를 많이 보는 편"이라고 말해 끌었다.

그러나 이정신은 "(이준) 형은 본인이 이렇게 이야기 하지만 배려심이 정말 많다. 드라마 촬영장에서도 항상 배려해준다. 배려심이 몸에 배어 있다"고 칭찬했다.

이어 이준은 "나는 아직도 어린 시절에 살고 있다. 어렸을 때부터 만화도 많이 보고 그런다. 그래서 친구들이 '소년 코스프레 하지 말라'고 한다. 취미가 연날리기"라면서 "사람이 날고 싶은 욕구가 있지 않나. 연을 날리면서 대리만족을 느낀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공감언론 뉴시스 beautyk85@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