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무슐랭] ˝님아 그 맛집을 가주오˝ 백종원 3대 광주맛집

입력 2024.04.11. 11:09 댓글 0개


◆붕장어 백반 맛집, '여수집국밥'

간판명은 여수집국밥이지만 특이하게 붕장어 백반을 단품으로만 판매하고 있다.

가격은 1인분에 1만2천원, 주문은 3인분부터 가능하다. 이 노포의 특이한 점은 바로 운영시간이 자유롭다는 것이다. 사장의 마음대로 하루에 1시간만 운영하기도 하고, 식재료가 떨어지면 그 즉시 손님을 받지 않는다.

오이피클, 숙주무침, 굴이 들어간 섞박지, 파래무침에 김치, 양파, 고추, 된장 등 백반의 반찬은 친숙하고 정갈하다. 특히 쌈 채소가 갓 따온 것처럼 푸르른 싱싱함이 인상적이었다. 탱글하고 쫄깃한 붕장어는 누구나 아는 친근한 양념으로, 남녀노소 누구나 거부감 없이 먹을 수 있다.

◆곱창구이·내장국밥 맛집, '서울곱창'

광주송정역에서 도보로 7분 거리에 위치한 '서울곱창'

'백종원의 3대 천왕' 프로그램을 비롯해 유명 맛집 방송에 자주 방영됐던 70년 전통의 노포맛집이다. 간판에 보이듯 곱창을 비롯한 음식을 판매하며 곱창구이와 새끼보구이 1접시 2만1천원, 암뽕순대 1접시 1만4천원, 내장국밥은 8천원이다.

곱창구이는 불향이 가득하여 냄새로 식욕을 돋웠다. 간장베이스의 양념갈비맛으로 남녀노소 좋아할 만한 맛이다.

송정 5일장 근처의 식당이라 3·8일에는 시장을 찾는 손님이 많아 붐빌 수 있으니 한적한 식사를 원한다면 해당 날짜는 피하길 권장한다.?

◆매운 돼지찌개 맛집, '엄마네 돼지찌개'?

이 맛집은 돼지찌개만을 단품으로 판매하고 가격은 1인분에 1만1천원이다.

식당에 들어서면 강렬한 매운 향을 풍기며 입안 속 군침을 자극한다. 자작한 국물이 특징인 돼지찌개는 돼지고기와 두부, 양파, 애호박 등이 들어가 있다. 비주얼을 보면 곧바로 찌개인지 짜글이인지 분간이 어렵다.

매운맛을 중화시키기 위해 대부분은 그릇에 밥과 함께 나온 콩나물, 계란부침, 김을 넣고 참기름을 뿌려 비벼 먹는다. 너무 매워서 먹기 힘들다면 쿨피스를 주문하여 마시길 권장한다.

가게는 평소 웨이팅이 긴 편이다. 매운 음식을 잘 못 먹는 사람이라면 기다리는 동안 근처 편의점이나 약국에서 매운맛을 준비할 우유나 약을 복용하길 바란다.

박현기자 pls2140@mdilbo.com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