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트레저, 日 두 번째 투어 성료···7개 도시 16회 공연 30만명 운집

입력 2024.03.04. 14:35 댓글 0개
[서울=뉴시스] 트레저. (사진 = YG엔터테인먼트 제공) 2024.03.0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YG엔터테인먼트 간판 보이그룹 '트레저'가 두 번째 일본 대규모 투어를 성료했다.

4일 YG에 따르면, 트레저는 지난 2~3일 일본 카나가와 요코하마시 K-아레나에서 '2024 트레저 투어 '리부트' 인 재팬'을 마무리했다.

이 지역을 비롯 후쿠오카, 사이타마, 아이치, 오사카, 후쿠이, 나고야, 히로시마 등 7개 도시 16회에 걸친 대장정에 총 30만 명의 관객이 함께 했다.

폭발적인 함성 속 등장한 트레저의 기세는 160분간 쉴 새 없이 불타올랐다고 YG는 전했다. '보나 보나(BONA BONA)' '직진 (JIKJIN)' '보이(BOY)' '헬로(HELLO)' 등의 히트곡을 들려줬다.

트레저는 "이 무대가 당연한 게 아님을 알고 있다. 그래서 투어를 하는 매일이 더욱 기적같은 날들이었다"며 "행복해 하는 팬분들의 모습을 보면서 정말 많은 힘을 얻었다. 너무 감사했고, 더 멋있는 모습으로 돌아올 테니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 만나자"고 약속했다.

[서울=뉴시스] 트레저. (사진 = YG엔터테인먼트 제공) 2024.03.0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또 이날 트레저는 오는 7월부터 시작되는 카나가와, 히로시마, 효고, 아이치, 후쿠오카 등 5개 도시·20회차의 두 번째 팬미팅 투어 소식을 발표했다.

YG는 "이미 작년 1월 성료한 첫 아레나 투어를 비롯해 첫 팬미팅 투어, '리부트' 투어까지 약 1년여간 트레저가 현지에서 끌어모은 관객수만 80만 명 이상"이라면서 "올해 팬미팅 투어까지 더해지면 그 규모가 더욱 커질 것"이라고 기대했다.

트레저는 이후 5개 도시에서 총 8회 공연하는 두 번째 아시아 투어를 돈다. 오는 5월4일 마닐라를 시작으로 18일 홍콩, 24~26일 방콕, 6월22일 쿠알라룸푸르, 29~30일 자카르타로 향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