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박군 "父, 말기암 판정 후 고시원 생활···돈 들어갈까봐 수술 포기"

입력 2023.12.05. 06:03 댓글 0개
[서울=뉴시스] 지난 4일 방송된 SBS TV '동상이몽 시즌2 -너는 내 운명'에서 박군·한영 부부가 출연했다. (사진=SBS TV '동상이몽 시즌2 -너는 내 운명' 캡처) 2023.12.0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신효령 기자 = 트로트 가수 박군이 세상을 떠난 아버지를 떠올렸다.

지난 4일 방송된 SBS TV '동상이몽 시즌2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에서 박군·한영 부부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두 사람은 인테리어를 마친 첫 자가를 공개했다. 한영은 "사실 이사하고 처음으로 모시고 싶은 분이 부모님"이라며 "어머님, 아버님이 안 계시니 생각을 해봤다. 부모님이 살아계셨다면 오셨으면 참 좋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어떻게 하면 좋을까 생각하다가 살아 생전에 좋아하셨던 음식을 해서 대접하는 느낌으로 하면 어떨까 싶어서 장을 봤다. 시아버지가 결혼하고 한달 뒤에 돌아가셨다"고 덧붙였다.

이에 박군은 "결혼식 3주 전, 아버지께서 편찮으시다고 연락이 왔다. 결혼식 끝나고 며칠 뒤에 돌아가셨다"고 말했다. 한영이 "아버지에 대한 기억이 있냐"고 묻자 박군은 "7살 때 부모님이 이혼했다"고 답했다. 박군은 "30살 때쯤 공중전화로 걸려온 아버지의 연락에 같이 살자고 제안했지만, 아버지가 '알겠다'고 하고 더는 연락하지 않았다"고 털어놨다. 그렇게 연락 없이 또 7년의 세월이 흘렀다고.

박군은 "결혼식 2주 전에 관공서에서 아버지가 많이 위독하다는 연락을 받았다"고 밝혀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박군은 "알고보니 홀로 고시원에서 지냈다. 말기암 판정을 받았는데, 돈이 들어갈까봐 수술도 하지 않았다. 계속 버티기만 했다"고 덧붙였다. 박군은 "그렇게라도 연락을 주신 담당 공무원에게 감사하다"고 말했고, 한영도 "마지막에 가시기 전에 몇 번이라도 아버지를 뵐 수 있었다"며 고마워했다.

박군은 "그때 간병인 어머니하고도 전화통화를 계속 했는데, 그 분은 내가 누구인줄 알았다. 그러니까 하루종일 아버지 옆에 있으면서 내 무대 영상을 다 보여줬다고 하더라. 아버지는 내가 TV에 나오는 줄도, 가수가 된 줄도 몰랐다고 한다. 혼자서 그렇게 지내니까 몰랐는데, 내 모습을 보여드리니 너무 좋아하셨다"고 털어놨다. 한영은 "내가 요리를 잘 못하지만, 아버지가 좋아하셨던 음식으로 요리를 하고 싶다"고 말해 감동을 자아냈다.

한편 박군은 그룹 'LPG' 출신의 배우 한영과 지난해 4월 결혼했다.

[서울=뉴시스] 지난 4일 방송된 SBS TV '동상이몽 시즌2 -너는 내 운명'에서 박군·한영 부부가 출연했다. (사진=SBS TV '동상이몽 시즌2 -너는 내 운명' 캡처) 2023.12.0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공감언론 뉴시스 snow@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