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태항호 "우연히 만난 양세찬母가 밥 사줬다" 훈훈 미담

입력 2023.12.04. 14:11 댓글 0개
[서울=뉴시스] 4일 오후 8시50분 방송되는 JTBC '톡파원 25시'에는 배우 태항호가 게스트로 출연한다. (사진=JTBC '톡파원 25시' 제공) 2023.12.0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강산 인턴 기자 = '톡파원 25시'가 이탈리아 베로나와 미국 마이애미의 핫플레이스를 소개한다.

4일 오후 8시50분 방송되는 JTBC '톡파원 25시'에는 배우 태항호가 게스트로 출연한다. 이날 태항호는 "우연히 마주친 양세찬의 어머니가 밥값을 계산해주셨다"며 미담을 전했다. 하지만 양세찬은 "어머니가 결제한 카드 주인이 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톡파원 직구' 코너에서는 이탈리아 '톡(TALK)'파원이 사랑의 도시 베로나의 매력을 전한다. 어마어마한 규모를 자랑하는 아레나 디 베로나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곳은 1세기에 지어진 고대 로마의 원형 경기장으로 세월의 흔적이 느껴지면서도 형태가 그대로 보존돼 있어 감탄을 유발한다. 톡파원은 세계적으로 유명한 비극적인 러브스토리 '로미오와 줄리엣'과 베로나의 연관성을 설명하며 줄리엣의 집으로 안내한다. 13세기의 주택을 개조해서 만든 줄리엣의 집 내부는 영화 속으로 들어간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킨다.

미국 톡파원은 마이애미에서 영국 최고 축구스타였던 데이비드 베컴, 미국 영화배우 실베스터 스탤론 등이 소유한 최고급 주택들이 모여있는 스타 섬을 둘러본다. 입구를 통과하자마자 래퍼 퍼프 대디의 뒷모습을 포착하는가 하면 영화감독 스티븐 스필버그를 비롯한 유명인들의 별장도 볼 수 있어 기대감을 높인다.

광활한 에메랄드빛 해변 사우스 비치의 아름다움도 만끽한다. 톡파원은 한창 진행 중인 사우스 비치 해산물 페스티벌에 합류해 스톤 크랩과 싱싱한 굴 먹방으로 보는 이들의 침샘을 자극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dlrkdtks34@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