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신동엽, 부자설에 자폭 "집이 300평? 나 출소했다"

입력 2023.11.21. 09:15 댓글 0개
[서울=뉴시스] 지난 20일 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에서 '열세 번째 짠 에픽하이 EP.14 누가 누가 (폭로) 잘 하나"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사진=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 캡처) 2023.11.21.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신효령 기자 = 개그맨 신동엽이 입담을 뽐냈다.

지난 20일 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에서 '열세 번째 짠 에픽하이 EP.14 누가 누가 (폭로) 잘 하나"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힙합그룹 '에픽하이' 멤버 타블로, 투컷, 미쓰라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영상에서 타블로는 신동엽에게 "어디 사냐"고 물었다. 신동엽은 "서래 마을 산다. 반포"라고 답했다. 그때 투컷은 타블로에 눈빛으로 신호를 보냈다.

타블로는 "옛날에 형 집 앞에 지나간 적 있는 것 같다"고 말했고 투컷은 "형 댁이 300평이라는 소리가 있더라"고 했다. 이에 신동엽은 "말도 안 된다"고 했으나, 투컷은 "재산이 얼마나 되냐"고 물었다. 타블로가 "재벌이냐"고 묻자 신동엽은 답을 못했다. 투컷은 "30년 인생 처음으로 당황한 것 같다"고 말했다. 신동엽은 투컷을 향해 "너보다 미세하게 많다"고 밝혀 웃음을 안겼다.

미쓰라진은 "'찐한형' 너무 재미있게 봤다. 끌려가는 모습 너무 재미있게 봤다"고 하자, 투컷은 "마지막에 롤스로이스에 실려 가시더라"고 농담했다. 신동엽은 "음해"라고 했지만, 투컷은 "집이 300평이고 게이트가 열리고"라고 했다. 신동엽은 "뭔 300평이냐. 출소했다고. 한 동이 300평이라고. 방이 몇 개인지 아냐"며 자폭 개그로 웃음을 자아냈다.

[서울=뉴시스] 지난 20일 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에서 '열세 번째 짠 에픽하이 EP.14 누가 누가 (폭로) 잘 하나"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사진=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 캡처) 2023.11.21.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공감언론 뉴시스 snow@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