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전현무, 고규필·양세찬에 "올해 본 영상 중 가장 충격적"

입력 2023.09.23. 18:16 댓글 0개
[서울=뉴시스] '부름부름 대행사'. (사진 = JTBC 제공) 2023.09.2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문예빈 인턴 기자 = 배우 고규필과 예능꾼 양세찬이 만물트럭 장사꾼으로 변신한다.

23일 오후 7시10분에 첫 방송되는 JTBC 신규 예능 '부름부름 대행사'는 전국 방방곡곡 도움이 필요한 이들의 부름에 어디든 달려가는 역할 대행 버라이어티 예능 프로그램이다.

고규필과 양세찬은 첫 대행 업무를 위해 포항으로 출발, 그곳에서 초대형 만물트럭과 마주한다. 20년 동안 만물트럭을 운영한 사장님을 대신해 트럭 운전대를 잡고 포항 곳곳을 누비며 장사에 돌입하는 것.

어마어마한 트럭 사이즈와 물품의 수에 깜짝 놀라기도 잠시, 두 사람은 "장사를 마칠 때는 깡통 트럭으로 오겠다"라며 결의를 다진다.

하지만 노인정에 방문한 고규필과 양세찬은 몰아치는 할머니들의 가격 흥정에 그만 정신줄(?)을 놓고 만다고. 양세찬은 도리어 "이거 얼마에 사실래요?"라고 되물어 사장 전현무의 호통 세례를 유발했다는 후문이다. 당시 영상을 스튜디오에서 보던 고규필은 "저기 들어선 순간부터 기억이 없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긴다.

뿐만 아니라 전현무는 이들의 대행 모습을 보던 중 "올해 본 영상 중 가장 충격적"이라는 멘트를 남기기도 했다.

한편, 고규필과 양세찬의 좌충우돌 만물트럭 장사 대행에 이어 사장 전현무의 생방송 교통 리포터 대행도 펼쳐질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myb@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