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효도 방식도 제각각···5인 5색 '효자촌' 예고편 공개

입력 2022.11.24. 14:42 댓글 0개
[서울=뉴시스] ENA '효자촌' 예고 2022.11.24. (사진= ENA '효자촌'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정진아 인턴 기자 = ENA 효도 버라이어티 '효자촌'이 예고편을 공개했다.

오는 12월 1일 오후 10시 30분 첫 방송하는 ENA 예능 '효자촌'은 '나는 솔로(SOLO)'의 남규홍 PD가 선보이는 예능이다. 국내 최초 효도 버라이어티 '효자촌'은 오로지 효를 실천하기 위해 만들어진 가상의 공간 '효자촌'에 입성한, 양준혁, 장우혁, 윤기원, 유재환, 신성이 각자의 부모와 동거 생활을 하면서 효를 실천하는 모습을 담는다.

예고편에는 효자촌으로 달려오는 '효자 5인방'의 등장이 담긴다. 먼저 양준혁은 아버지와 차를 타고 이동하던 중 "강을 보니까 낚시하고 싶다"며 철딱서니 맏형 면모를 드러낸다.

반면 윤기원은 "(효자촌에) 그래도 물이랑 전기는 들어온다니까 다행이네"라며 걱정하는 모습을 보인다. 장우혁 어머니는 "옛날엔 효자촌에 효자들이 많이 있었다"고 하고, 장우혁은 효자촌에서의 생활이 어떨지 기대에 찬 눈빛으로 주변을 살핀다.

모두가 입주를 완료한 가운데, 효자촌은 금세 '효도 모먼트'로 가득 찬다. 효자 5인방은 '찐' 효자가 되기 위해 안마와 요리, 어부바 등 효도를 적극 실천한다. 특히 양준혁은 전공을 살려, 아버지와 야구 캐치볼을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낸다.

이때 제작진은 "당신은 효자가 되기 위해 무엇을 하나요?"라며 시청자들에게도 돌발 질문을 던져, 많은 생각을 이끌어낸다.

ENA 측은 "모두가 같은 곳을 향해 달려가면서도 개성이 남다른 점이 흥미롭다. '효자촌' 안에서도 5인 5색 효도 방식과 팁이 대방출돼 웃음과 감동, 유익함을 선사하니 기대하셔도 좋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305jina@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