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청

양림동 최고존엄 맛집은~? 바로 여기!

입력 2021.07.22. 12:15 댓글 1개

여러분 오~하!

이제 7월도 중순이 훌~쩍 넘어 본격 무더위와 함께 8월이 다가오고있어요 ㅜㅜ

여러분 더위 조심히 잘 지내고 계셨나요?!

오늘은 양림동에 있는 최고 존엄맛집..!! (★사심가득★)

개인적으로 넘~나 맛있었던 양림동 크리켓 (CRICKET)을 소개해드릴게요옹~~ㅎㅎ

바로 이곳이에요!!

지나다니면서 봤는데 카페인줄 알았어용,, 이렇게 어마무시한 맛집인 줄은...

사실 저는 처음 가봤는데 이미 가봤던 친구가 여기 넘나 맛있다고 추천해줘서 기대를 안고 찾아갔습니다!!

전용 주차장은 없고 골목주차 가능해요! 아니면 양림동 공영주차장을 이용하세요 ㅎㅎ

영업시간은 평일 17: 00 - 20:30까지

주말 12: 00 -20:30까지

※브레이크타임 15:00 - 17:00

※매주수요일휴무입니다

지금은 100% 예약제이기 때문에 방문 전 ★예약은필수★!! 당일예약은 받지 않음!!

저는 4시 55분쯔음~~?

찾아가서 브레이크타임이라 이렇게 문이 닫혀 있었어요!

5시 정각에 열어주시고 QR체크인 후 입장가능합니다!

브레이크타임 끝나자마자 입장해서 손님들이 차기 전에 예쁘게 사진을 찍을 수 있었어요!!

오가는 사람들 구경도하고~ 햇살도 맞으며 먹을 수 있는 창가석도 있구요 ㅎㅎ

저는 안쪽 4인석에 앉았는데 자리부터 넘나뤼 예뻐서 취.향.저.격!!!

요런 오픈형 주방 느낌이라 요리하는 것도 볼 수 있구요!

아기자기한 감성이 물씬~ 진짜 모든게 마음에 들더라구요 ㅎㅎ

핸드폰 배경화면으로 쓰고싶을 만큼 마음에 들었던 사진들 ^^ㅎㅎ

메뉴판도 깔-꼼 그 자체지요?!

방문해 본 적 있었던 친구의 추천으로 *크리켓 스테이크 *화이트 트러플 라구 파스타 *포르치니 버섯 크림 뇨끼

이렇게 3가지 주문했어용 ㅎ-ㅎ

와인 인 어 글라스라고 요런식으로 잔 와인을 판매하고있어요!!

가격은 6,000원!!

-까베르네 소비뇽

-샤도네이 

-핑크 모스카토

브레이크 타임이 끝나고 기다리던 사람들이 물 밀 듯 한번에 들어왔기 때문에 저희는 빨리 주문을 했어요!!

동시에 조리가 시작되면 아무래도 늦게 나올까봐,,,ㅎㅎ

1등으로 주문해서인지 ^^

오래 기다리지 않고 주문한 요리들이 바로 나왔어요 넘나 맛있겠죠,,,? 츄릅..

위쪽 크리켓 스테이크 왼쪽 라구 파스타 오른쪽 뇨끼

- 크리켓 스테이크

스테이크는 뭐,, 소개할 것도 없이 무조건 맛있는 맛 !!!! 호불호 없는 맛 !!!

진짜 입에서 살살 녹아요..,

소스는 홀그레인머스타드와 와사비가 제공됩니다 :)

둘다 제가 좋아하는 소스라 진짜 입에 챡~ 붙는 맛!!

스테이크는 살치살 200g이고 감자퓨레와 가지, 토마토, 애호박 등의 구운야채를 곁들여 먹을 수 있어요~

고기도 야채도 넘사벽 맛 ㅠㅠ

- 화이트 트러플 라구 파스타

솔직히 파스타는 거의 비슷하게 다 맛있는데 크리켓은 꾸덕하면서 소스가 면에 잘 베어있고 진짜 진짜 진짜 맛있어요!!!

이제부터 저는 광주에서 파스타 맛집 물어보면 양림동 크리켓 말할거에요!

그 정도로 맛있답니다ㅜㅜ

다음엔 바질페스토도 먹어보고싶어욧,,,

- 포르치니 버섯 크림 뇨끼

파스타나 리조또에 자주 쓰이는 부드러운 포르치니 버섯이 드러간 크림 뇨끼에요~

동명동 퀴비에서 뇨끼 맛있게 먹었는데 퀴비가 없어져서 슬펐거던요 ㅜㅜ

이제 양림동 크리켓에서 맛있는 뇨끼를 다시 먹을 수 있다니~~ 넘나 행복해요 ㅎㅎㅎ

생각보다 느끼하지 않고 부드러우면서도 쫀~득해서 너무너무 맛있게 먹었답니다 ㅎㅎㅎ

오늘 먹은 3가지 메뉴는 전부 다 추천이에요!! 최고최고 ㅎㅎ

마지막은 제가 열심히 찍은 맛있고 예쁜 사진들,,

다음에 꼭 재방문해서 다른 메뉴들도 먹어보고 또 소개해드릴게요!!

재방문의사 100%!!!

그럼 오늘 포스팅은 여기서 마칠게요! 폭염 속에 건강 조심하세용~~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댓글1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