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광주가톨릭평화방송, 5·18 '라튜브' 형식 다큐 제작

입력 2021.05.03. 18:58 수정 2021.05.03. 18:58 댓글 0개
'1996년 그후, 다시 유죄' 18일 방영
라디오에 유튜브 접목해 완성도 높여
'1996년 그후, 다시 유죄' 제작 현장

광주cpbc, 개국 25주년 보도특집 다큐멘터리 '1996년 그후, 다시 유죄' 오는 18일 전국 방송

광주가톨릭평화방송이 올해로 개국 25주년을 맞아 보도특집 다큐멘터리 '1996년 그후, 다시 유죄'를 오는 18일 오후 3시 평화방송 네트워크를 통해 전국에 방영한다.

1년여의 기획과 제작을 거쳐 완성한 이번 작품은 12·12군사반란과 5·18무력진압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1996년 8월 열린 1심 재판에서 전두환 피고인에게 사형을 선고했던 '세기의 재판'에 참여한 5월 관계자들을 발굴해 그들의 생생한 경험담과 소회를 담아냈다.

이 다큐는 또 1997년 12월 김영삼 대통령이 국민 화합이라는 미명 아래 전씨 등에 대해 특별사면을 단행했는데 그 이후 한국 현대사에 어떠한 영향을 미쳤는지 전문가들과의 인터뷰를 통해 문제점을 되짚었다.

무엇보다 이번 다큐에서는 단죄되지 못한 역사적 사건이 현재를 살아가는 우리와 후손들에게 어떠한 영향을 주고 있는 지를 살펴보고 이를 극복할 수 있는 대안은 무엇인지도 함께 고민했다.

이번 다큐는 광주가톨릭평화방송이 최초로 라디오와 유튜브를 접목한 이른바 '라튜브' 형태로 제작해 라디오에서 미처 담지 못한 인터뷰의 진한 여운과 감동을 영상으로 생생히 담아냄으로써 작품의 완성도와 몰입도를 높였다.

이번 다큐를 기획, 연출한 김선균 보도제작국 부국장은 "80년 5·18광주민주화운동이 올해로 41주년을 맞았지만 여전히 광주의 5월은 진행형이다"며 "이 다큐를 통해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이 미완으로 남아 있는 5·18을 많은 이들이 다시한번 기억하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혜진기자 hj@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