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오! 삼광빌라!' 정보석 "나도 사귀는 사람 있다" 거짓말

입력 2021.02.21. 11:56 댓글 0개
[서울=뉴시스] KBS 2TV 쥬말드라마 '오! 삼광빌라!' 제45회 (사진= KBS 2TV '오! 삼광빌라!' 방송 캡처) 2021.02.21.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수지 기자 = KBS 2TV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에서 정보석이 사귀는 사람이 있다는 거짓 폭탄을 선언했다.

20일 오후 7시 55분에 방송된 '오! 삼광빌라!' 45회에서 우정후(정보석)는 전 부인 정민재(진경)가 부담 없이 새 출발하도록 놓아주자고 결심하고 그녀에게 마음이 있으나 선뜻 다가가지 못하는 연하남 손정후(류진)에게 민재와 자신은 친구일 뿐이라며 재결합 계획은 전혀 없다는 말로 묘한 사인을 보냈다.

이럴 수록 미안해지는 민재였지만, 정후는 그 마음까지 털고 떠날 수 있도록 "나도 사귀는 사람 있다"라며 폭탄 선언까지 해버렸다. 부모님 대화를 엿들은 아들 재희(이장우)는 대학 선배와 엄마의 '썸', 그리고 아버지의 새로운 연애 소식에 경악했다.

'족보 브레이커' 커플 이해든(보나)과 장준아(동하)의 로맨스에도 위기가 닥쳤다. 교제 사실을 알게 된 두 어머니, 이순정(전인화)와 김정원(황신혜)의 냉담한 반응을 보였다. 어른들은 둘의 사랑을 황당한 관계로 받아들였고, 어려운 연애를 시작한 이들에게 힘을 실어주기 위해 지원사격 나온 우재희(이장우)와 이빛채운(진기주)가 "일단 지켜보자”" 설득해도 마음을 돌리지 않았다.

하지만 “힘들수록 용기 내”라는 엄마의 가르침을 되새긴 해든은 정원의 허락을 받고 준아를 데려오려고 집을 나섰고, 이 사랑을 포기할 수 없는 준아도 "이렇게는 못 살겠어요. 너무 괴로워요"라고 외치곤 삼광빌라로 향했다.

한편, 삼촌 김확세(인교진)의 고향 동생으로 등장한 김은지(강경헌)의 정체에 대한 궁금증이 피어올랐다. 늦은 밤 불 켜진 삼광빌라를 바라보며 "아가"라고 읊조렸다. 친부모의 정체가 밝혀지지 않은 해든과 막내 이라훈(려운)의 친모가 아니냐는 가능성이 제기된 가운데, 5회만을 남겨두고 물꼬를 튼 새로운 출생의 비밀의 주인공은 누구일지 이목이 집중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suejeeq@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보석
1962년 06월 03일생
전남 나주시
광주산수초등학교
충장중학교
서울성남고등학교
중앙대학교 안성캠퍼스 연극학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