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KIA, 브룩스 호투 앞세워 LG에 승

입력 2021.04.20. 22:19 수정 2021.04.20. 22:30 댓글 0개
6이닝 1실점 비자책 호투
최형우 2홈런 4타점 활약
KIA는 20일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LG 트윈스와 시즌 1차전 선발투수 브룩스가 호투를 펼치고 있다. KIA 구단 제공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가 브룩스의 비자책 호투를 앞세워 선두 LG에 승리를 거뒀다. KIA는 이날 경기 전까지 선발투수의 승리가 단 한경기도 없었지만 브룩스가 승리투수가 되면서 올 시즌 처음으로 선발투수가 승리를 거뒀다.

KIA는 20일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LG 트윈스와 시즌 1차전을 치뤘다. 최원준(우익수)-김선빈(2루수)-터커(1루수)-최형우(지명타자)-나지완(좌익수)-류지혁(3루수)-이창진(중견수)-한승택(포수)-박찬호로 타선을 꾸렸고 마운드에는 에이스 브룩스가 올랐다.

브룩스는 최고 150km의 포심을 앞세워 6이닝 6피안타 2사사구 1실점 비자책의 호투를 기록했다. 브룩스는 2회 위기를 맞았다. 선두타자 이형종에게 볼넷을 내준 이후 후속타자 채은성에게도 2타자 연속 볼넷을 내주며 무사 1,2루의 위기를 맞았지만 김민성을 우익수플라이, 유강남을 병살타로 처리하며 위기를 탈출했다.

4회에도 1아웃 이후 채은성, 김민성, 유강남에게 연속 안타를 내주며 만루상황을 맞았지만 정주현과 오지환을 범타로 처리했다.

그사이 타선은 최형우가 멀티홈런을 때려내며 4득점에 성공했다. 8회와 9회에도 최원준과 이창진이 타점을 올리며 6득점 째를 올렸다. 브룩스의 뒤를 이어 박준표-이준영-장현식-정해영이 이어 던지며 팀에 6-3승리를 선사했다. KIA는 이날 승리로 시즌 7승째를 거뒀다.

이재혁기자 leeporter5125@srb.co.kr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야구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