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유엔사, 北 오물풍선 살포에 "정전협정 위반"···조사 착수

입력 2024.05.30. 00:37 댓글 0개
[파주=뉴시스] 29일 오전 경기 파주시의 한 농막에 북한에서 살포한 대남 오물풍선이 발견됐다. (사진=독자제공) 2024.05.29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변해정 기자 = 유엔군사령부가 북한의 오물 풍선 살포 행위를 정전협정 위반으로 보고 공식 조사에 착수했다.

유엔사는 지난 29일 오후 페이스북을 통해 입장문을 내고 "이 문제에 대해 공식적인 조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제3자의 감독을 위해 중립국감독위원회가 참관할 것"이라고 밝혔다.

유엔사는 "지역 주민에게 해를 끼칠 수 있는 배설물과 기타 오염물질이 담긴 풍선을 대량으로 살포하는 군사적 행동은 비위생적일 뿐만 아니라 정전협정을 위반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마야 나네즈 유엔사 대변인은 "북한은 국제사회의 책임 있는 일원으로 대우받기를 원한다고 수차례 표명했지만 배설물과 기타 오염물질이 담긴 풍선을 이웃나라 영공으로 보내 주민들에게 영향을 미치는 행위는 무책임하다"면서 "우리는 한반도의 평화 유지 노력을 방해하는 북한의 국제법 위반을 규탄한다"고 강조했다.

북한은 지난 26일 김강일 국방성 부상 명의로 낸 담화를 통해 대북단체의 대북 전단 살포에 맞대응하겠다고 밝혔고, 28일 밤부터 가축 분뇨와 쓰레기 등을 담은 오물풍선을 남쪽으로 날려 보냈다.

군 당국에 따르면 29일 오후 4시 기준 전국에서 발견된 대남 오물풍선은 260여 개에 이른다.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의 행위는 국제법을 명백히 위반하는 것이자 우리 국민의 안전을 심각하게 위협하는 행위"라면서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jpyu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