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치치파스, 프랑스오픈 테니스 단식 3회전 진출

입력 2024.05.29. 22:52 댓글 0개
[파리=AP/뉴시스] 스테파노스 치치파스(그리스)가 29일(현지시각) 프랑스 파리의 스타드 롤랑가로스에서 열린 프랑스오픈 테니스대회 남자 단식 2회전에서 다니엘 알트마이어(독일)와 경기를 하고 있다. 2024.05.29

[서울=뉴시스] 김희준 기자 = 스테파노스 치치파스(9위·그리스)가 프랑스오픈 테니스대회 남자 단식 3회전에 안착했다.

치치파스는 29일(현지시각) 프랑스 파리의 스타드 롤랑가로스에서 열린 프랑스오픈 테니스대회 남자 단식 2회전에서 다니엘 알트마이어(83위·독일)를 3-1(6-3 6-2 6-7<2-7> 6-4)으로 꺾었다.

치치파스는 아직 메이저대회 우승이 없다. 2021년 프랑스오픈과 2023년 호주오픈에서 준우승한 것이 최고 성적이다.

첫 메이저대회 우승을 꿈꾸는 치치파스는 3회전에서 장즈전(44위·중국)-로렌초 소네고(49위·이탈리아)의 2회전 승자와 맞붙는다.

치치파스는 클레이코트에서 강한 면모를 자랑한다. 11차례 투어 대회 우승 중 절반에 가까은 5번을 클레이코트에서 일궜다.

특히 세 차례 마스터스 1000시리즈 우승은 모두 클레이코트 대회에서 차지했다.

여자 단식에서는 소피아 케닌(56위·미국)이 가장 먼저 3회전에 올랐다.

2020년 호주오픈 우승자인 케닌은 2회전에서 카롤린 가르시아(23위·프랑스)를 2-0(6-3 6-3)으로 완파했다.

옐레나 오스타펜코(11위·라트비아)-클라라 타우손(72위·덴마크)의 2회전 승자가 케닌과 대결한다.

남자 단식 2회전에서 세바스찬 코르다(28위·미국)와 맞붙은 권순우(494위)는 1세트 게임 스코어 4-5로 뒤진 가운데 경기가 비로 중단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jinxiju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