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장애복지 한눈에˝···광주시 ´장애통계 데이터댐´ 구축

입력 2024.05.20. 17:43 수정 2024.05.20. 17:54 댓글 0개
광주장애인종합지원센터와 현장대화
강기정 시장 “수요자 중심 복지서비스”
강기정 광주시장이 20일 오후 북구장애인종합복지관에서 열린 공공기관 현장대화에 참석해 장애인종합지원센터 및 위탁시설 종사자들과 장애인복지 발전과 각 기관 역할 강화 방안 등을 논의하고 있다.광주시 제공

광주시가 전국 최초로 시행한 '최중증발달장애인 융합돌봄사업' 현황과 돌봄현장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올해 중점으로 추진 중인 장애인복지 플랫폼 '장애통계 데이터 댐' 구축 사업을 점검했다.

광주시와 광주시장애인종합지원센터는 20일 광주시장애인종합복지관에서 '공공기관 현장대화'를 진행했다.

이날 현장대화에는 강기정 시장과 장상습 광주장애인종합지원센터 대표이사를 비롯해 센터 수탁기관인 광주시장애인종합복지관, 광주시장애인보호작업장, 피해장애인쉼터 '보담' 등 직원 40여명이 참석, 장애인복지 발전과 각 기관 역할 강화 방안 등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현장대화에 참여한 한 직원은 "정책결정을 하는 시장에게 직접 장애인복지 현장 목소리를 전할 수 있고 시급한 현안에 대해 건의할 수 있어 뜻깊었다"며 "앞으로도 장애인복지에 더 많은 관심과 지원을 해주시길 기대한다"고 소감을 말했다.

강기정 시장은 "장애 유형과 정도가 다양하고 복잡한 만큼 수요자 중심의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데, 광주장애인종합지원센터가 구심점이 돼달라"고 주문했다.

강 시장은 또 "질 높은 복지서비스를 위해서는 복지서비스 제공자들의 업무환경과 행복한 삶도 중요하다"며 "자신의 삶을 먼저 잘 챙기고, 이를 위해 광주시도 더욱 노력하겠다"고 격려했다.

박석호기자 haitai2000@mdilbo.com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