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BTS´ 게임 만든 회사, 광주에 ´연구소´ 낸다

입력 2024.05.20. 17:17 수정 2024.05.20. 17:24 댓글 0개
광주시·그램퍼스㈜, 기업부설연구소 설립 협약
시, 최근 3년 문화콘텐츠 16곳 광주 이전 성과
콘텐츠기업유치협의체 구성…강소기업 공략
광주시와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 그램퍼스㈜는 20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광주시

세계적 아이돌 그룹인 방탄소년단(BTS) IP를 활용한 게임을 출시하는 그램퍼스㈜가 광주에 부설연구소를 설립한다. 그램퍼스 외에도 최근 3년간 광주에 둥지를 튼 문화콘텐츠기업이 16곳인 것으로 나타났다. 광주시는 콘텐츠 기업 유치 활동에 대한 성과라고 밝혔다.

광주시와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 서울지역 기업 그램퍼스㈜는 광주시 동구 전일빌딩245에 기업부설연구소를 설립키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그램퍼스㈜는 모바일과 PC 기반의 요리 시뮬레이션 게임을 주력으로 하는 기업으로 '쿠킹 어드벤처', '마이 리틀 셰프' 게임을 출시해 다운로드 합계 3천300만회를 기록했다. 특히 하이브와 협업을 통해 'BTS 쿠킹 온' 게임을 5월말 글로벌 론칭할 예정이다.

광주시는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 아시아문화중심도시육성펀드 4개 운용사와 함께 지난달 '콘텐츠기업유치협의체'를 구성해 정보수집 채널 네트워크를 가동해 그램퍼스 부설연구소를 유치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콘텐츠기업유치협의체'는 우량기업을 중심으로 유치대상 기업을 발굴하고 데이터베이스화하면서 직접 기업을 방문해 기업 이전 절차와 특전(인센티브 )상담활동을 벌이고 있다.

또 광주시는 국내 유일의 아시아문화중심도시 투자진흥지구를 운영하며 풍부한 세제 혜택과 자금을 지원하고 있다.

지난해 12월 문화콘텐츠 기업 유치를 위해 보조금 지원제도도 개선했다. 기존 문화산업기업이 5억원 이상 투자하고 신규 채용 상시고용인원이 10명을 초과한 경우에만 지원할 수 있었던 고용보조금, 교육훈련보조금 지원제도를 투자금액에 상관없이 신규채용 상시고용인원이 10명을 초과하면 지원할 수 있도록 했다.

광주시는 앞으로도 문화콘텐츠기업 유치에 속도를 내기 위해 수도권 기업을 대상으로 7월 서울에서 기업유치 설명회를 연다. 아울러 다른 지역 기업들을 대상으로 국내 최대 규모의 영상제작 장비를 갖춘 광주실감콘텐츠큐브, CGI센터, 전일빌딩245을 둘러볼 수 있는 사전답사 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다.

광주시는 최근 3년 사이 타지역 문화콘텐츠기업 16개사를 광주로 유치했다. 2021년 3개사, 2022년 8개사, 2023년 5개사 등이다.

이상갑 문화경제부시장은 "광주시는 더 살기 좋은, 더 즐기기 좋은, 더 기업하기 좋은 광주를 만들기 위해 기업 유치에 적극적으로 임하고 있다"며 "자금 지원, 인력 양성, 기반시설 등 강점을 최대한 활용해 실질적 결과를 내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삼섭기자 seobi@mdilbo.com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