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산업부, 에너지·광물 부국 캐나다에 배터리·전기차 협력 제안

입력 2024.04.23. 06:00 댓글 0개
통상차관보, '한-캐나다 CEO대화'…협력안 논의
[서울=뉴시스] 정인교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이 22일 오전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메리 응 캐나다 통상장관과 면담하고 있다. (사진=산업통상자원부 제공) 2024.04.22.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세종=뉴시스]이승주 기자 = 정부가 풍부한 에너지·광물 자원을 가진 캐나다에 우리 제조업 역량을 결합해 배터리와 전기차 등 첨단 산업 분야에서 협력적인 파트너십을 구축하자고 제안했다.

23일 산업부에 따르면 양병내 통상차관보는 이날 서울에서 개최된 '제2회 한-캐나다 최고경영자(CEO) 대화'에서 메리 응 캐나다 통상장관과 양국 주요 기업인들을 만나 양국 미래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행사는 170여개 캐나다 기업 등이 참여한 대규모 무역사절단 방한을 계기로 추진됐다. 한국경제인협회와 캐나다 경제인협회(BCC)가 공동개최했다.

양 차관보는 기조연설에서 배터리와 전기차 분야 등에서 상호 호혜적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캐나다와 협력 파트너가 될 수 있다는 기대감을 나타냈다. 아울러 양국 협력 범위를 새로운 분야로 확대하자고 제안했다.

그는 "현재 공고한 교역과 투자 협력을 기반으로 협력 범위를 방산과 소형모듈원전(SMR) 등까지 확대하길 바란다"며 "양국 기업의 새롭고 혁신적인 사업 기회를 만들기 위해 산업부도 자유로운 투자 환경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서울=뉴시스] 양병내 산업통상자원부 통상차관보가 25일 서울 중구 플라자호텔에서 골디 하이더 캐나다 경제인연합회 부회장과 면담하기 앞서 기념촬영 하고 있다. (사진=산업통상자원부 제공) 2023.10.2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공감언론 뉴시스 joo47@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