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성범죄 수배범, 검문 피해 도주 중 야산서 숨진 채 발견

입력 2024.04.12. 17:11 댓글 0개

[광양=뉴시스] 변재훈 기자 = 성범죄를 저지르고 도주하던 수배범이 야산에서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

12일 전남 광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20분께 광양시 한 야산에서 40대 초반 남성 A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A씨는 앞서 울산에서 성범죄를 저질러 수배가 내려졌으며, 같은 날 오전 10시께 순천에서 경찰의 검문을 받자 순찰차를 들이받은 뒤 곧장 달아났다.

이후 추적에 나선 경찰은 A씨의 차량이 주차된 곳과 인접한 야산 일대를 수색하던 중, 숨진 A씨를 발견했다.

경찰은 발견 당시 정황 상 범죄연루 가능성은 낮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wisdom21@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