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넥스트앤바이오·소바젠, 뇌 오가노이드 연구···용역 계약

입력 2024.02.28. 10:38 댓글 0개
뇌질환까지 오가노이드 활용 확장
[서울=뉴시스] 넥스트앤바이오 로고. (사진=넥스트앤바이오 제공) 2024.02.28.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송연주 기자 = 바이오 플랫폼 기업 넥스트앤바이오는 뇌질환 신약 개발 기업인 소바젠과 뇌 '오가노이드'(유사 장기)를 활용한 난치성 뇌질환 치료제 개발을 위한 연구용역 계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계약에 따라 넥스트앤바이오는 유도만능줄기세포(iPSC) 유래 뇌 오가노이드를 이용해 소바젠이 개발하는 뇌질환 치료 약물의 효능 평가를 진행하게 된다. 넥스트앤바이오는 이번 연구 용역을 통해 오가노이드의 활용 범위를 암종 외에 난치성 뇌질환까지 확장하게 됐다.

유도만능줄기세포는 2012년 노벨 생리의학상을 받은 기술로, 피부세포와 같은 체세포를 배아줄기세포처럼 만능성을 가지도록 한 줄기세포다. 배아 발생 과정에서 추출한 세포인 배아줄기세포는 윤리적인 문제 때문에 자유롭게 사용하기 어렵지만, 유도만능줄기세포는 윤리적인 문제는 없으면서 기능은 배아줄기세포와 거의 비슷하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이 세포를 이용해 배아줄기세포에서 뇌가 형성되는 과정을 재현해 뇌 오가노이드를 배양할 수 있다.

넥스트앤바이오 관계자는 "치료제 개발이 어려운 뇌질환 분야에서 혁신신약이 나올 수 있도록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ongyj@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