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여, 고양정 김현아 공천 보류···한동훈 "우리 스스로 자신 있어야"

입력 2024.02.22. 10:54 댓글 0개
"깨끗하고 이기는 공천 보여줘야 한단 취지"
[서울=뉴시스] 조성봉 기자=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중앙당사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 회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2024.02.22. suncho21@newsis.com

[서울=뉴시스]최서진 최영서 기자 =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회는 22일 경기 고양정에 단수 공천된 김현아 전 의원에 대해 "당원권 정지 사유가 발생했었던 건에 대해서 정리가 분명치 않은 상황"이라며 공천관리위원회에 재논의를 요구했다고 밝혔다. 김 전 의원은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고 있다.

박정하 국민의힘 수석대변인은 22일 국회에서 열린 비대위 회의 직후 기자들을 만나 "검찰 수사 중인 것으로 아는데 사법적 판단이 종결되지 않은 상황"이라며 "공관위에서 이 건에 대해서 해당 후보자의 소명과 검토를 더 해달라는 재논의 요구가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한동훈 위원장은 경선이 아닌 단수추천의 경우에는 우리 스스로 분명해야 하고 자신 있는 논리가, 로직이 있어야 한다고 말씀을 보탰다"고 말했다.

아울러 경기·서울 리노베이션 태스크포스(TF) 구성안과 관련해서도 김 전 의원을 제외한 김성원 의원, 홍철호 김포을 당협위원장, 전동석 광명을 예비후보, 당 행안위 소속 안병윤 수석전문위원 등을 추가하는 것을 의결했다.

박 수석대변인은 "우리 당 스스로 문제 없이 깨끗하고 이기는 공천, 상대방과 다른 부분을 보여줘야 한단 취지에서 좀 더 분명히 자신있고 정확한 논리가 있어야 한다는 것"이라며 "(김 전 의원) 본인의 소명과 공관위 검토를 거쳐 다시 논의해달란 주문이지, 공관위 의견을 무시하는 건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 지역에 대해선 결론이 보류됐기 때문에 단수추천 지역에서 경선 지역으로 넘어가는지는 판단하기 이른 단계"라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westjin@newsis.com, youngagai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