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새로운미래, 신연수 전 논설위원·장하나 목사·청년농업가 강상훈 인재 영입

입력 2024.02.22. 10:13 댓글 0개
이낙연 대표, 22일 총선 인재 영입 발표…"다채롭고 재밌는 이력"
[서울=뉴시스] 이영환 기자 = 이낙연 새로운미래 공동대표가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3차 인재영입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신연수 전동아일보 논설위원, 장하나 브릿지처치 담임목사, 청년농업가 강상훈 성일농장 대표, 이 공동대표, 수어통역, 김종민 공동대표. 2024.02.22. 20hwan@newsis.com

[서울=뉴시스]조재완 기자 = 새로운미래가 22대 총선 인재로 신연수 전 동아일보 논설위원과 장하나 브릿지처치 담임목사, 청년농업가 강상훈 성일농장 대표 등 3명을 발탁했다.

이낙연 새로운미래 대표는 22일 오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세 분이 굉장히 다채롭고 재미있는 이력을 가지신 분들"이라며 이들 세명을 인재 영입했다고 밝혔다.

신씨는 동아일보 논설위원을 거쳐 채널에이 보도본부 부본부장을 지냈다. 이 대표는 "동아일보 역사상 첫 여성 산업부장을 지낸 기록의 보유자이기도 하다"라며 "옛 민주당 시절 저를 도와 일을 하신 분인데 어떤 분들은 새로운미래 합류를 마다하고 떠나셨지만 신 논설위원은 다시 저와 함께 일하기로 했다"고 소개했다.

장씨는 목사 겸 사진관과 식당, 병원, 의료기기 법인 등을 운영하는 사업가다. 부친은 자유통일당 대표 장경동 목사다. 이 대표는 "(장씨가) 세상을 알아야겠다는 생각으로 목회를 하면서 여러 가지 다양한 사업을 했는데, 이번엔 세상을 좋게 하려면 정치를 해야겠다는 마음으로 저희들과 함께 해줬다"고 설명했다.

김씨는 스마트팜 기술 관련 스타트업을 운영하는 청년농업가로 포브스 선정 '전 세계 30세 미만 리더 30인'에 오르기도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wander@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