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광주소방, 설 연휴기간 '119 상황관리' 강화

입력 2024.02.02. 11:43 댓글 0개
24시간 언제든지 119를 이용
119종합상황실. 광주시 제공

광주시소방안전본부는 설 연휴기간 긴급상황 발생 때 시민 불편 최소화를 위해 오는 8일부터 13일까지 '119 재난상황관리'를 강화한다.

지난해 광주지역에서는 설 연휴 나흘동안 총 3천460건(일 평균 865건)의 119신고접수가 됐다. 이 가운데 병·의원, 약국 안내 등 응급의료상담이 965건(일 평균 241건)으로 평소 구급상담 일 평균 105.7건보다 약 2배 이상 증가했다.

이에 따라 119종합상황실은 의료상담 접수대를 기존 2대에서 4대로 증설하고 전문 의료상담 인력을 일일 3명에서 5명으로 보강한다. 연휴기간 응급환자에 대한 응급처치와 병원 이송 업무가 지연되지 않도록 신속 대응에 나선다.

아울러 119신고접수시스템과 경찰 등 재난 유관기관 비상연락체계를 점검한다. 비상근무 인력을 사전에 편성해 연휴기간 대형재난과 신고 폭주 등 비상상황 발생에도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문희준 119종합상황실장은 "즐거운 명절을 위해 간단한 상비약은 미리 구비해두고, 응급상황이 발생하거나 병원·약국 안내 등이 필요할 경우 24시간 언제든지 119를 이용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삼섭기자 seobi@mdilbo.com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