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여수시, 국토부 대중교통 시책평가 전국 1위

입력 2023.12.06. 11:34 댓글 0개
인구 30만 이하 '대상'은 전남도 유일

[여수=뉴시스] 김석훈 기자 = 전남여수시(시장 정기명)가 국토교통부 '2023년도 대중교통 시책평가'에서 전국 1위 기관으로 선정됐다.

국토교통부는 효율적인 대중교통 시책 수립 유도를 위해 2년마다 '대중교통 시책평가'를 실시했다. 올해는 전국 161개 특별·광역·시·군을 인구 규모 및 도시철도 유무에 따라 5개 그룹으로 나눠 대중교통 시설·서비스, 행정 및 정책지원, 이용자 만족도 등에 대해 평가했다.

여수시는 순천, 광양 등 인구 30만 이하 그룹에 편성돼 36개 시군과 경합 결과, 전국 1위인 대상을 차지하며 국토교통부장관 기관 표창을 받았다. 전남도에서는 여수시가 유일한 수상 지자체다.

시는 지난 2007년 평가 도입(2년 주기) 이래 2020·2022년 실적 최우수 기관 선정을 포함, 전국 기초자치단체 중 최초로 6회 연속 수상했다.

여수시는 지난 2년간 ▲시내버스 노선 개편 ▲도시형 교통 모델도입 ▲친환경 저상버스 도입, 바우처 콜택시 및 장애인 콜택시 운영 ▲시내버스 공영차고지 조성 및 자동 무인 방역기 설치 등 시민 중심의 다양한 대중교통 시책을 추진 한 점이 높이 평가됐다.

정수환 교통과장은 "수상으로 여수시의 대중교통 시책이 전국에서 으뜸임이 입증됐다"며 "6회 연속 수상의 저력으로 내년 어르신 무료 버스 시행, 급출발·급제동 근절 등에 더욱 힘써 안전하고 편리한 대중교통 환경을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im@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