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KBO, 보류선수 명단 공시···서건창·송은범·알포드 제외

입력 2023.11.30. 19:12 댓글 0개
542명 보류선수 공시…KT·NC 58명으로 가장 많아
[서울=뉴시스] 조성봉 기자 = 20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신한은행 SOL 2023 KBO리그 NC다이노스와 LG트윈스의 경기, 5회말 2사 주자 2루 상황 LG 서건창이 1타점 3루타를 날리고 뛰고 있다. 2023.04.20. suncho21@newsis.com

[서울=뉴시스]박윤서 기자 = 한국야구위원회(KBO)는 총 542명이 2024년 보류선수로 공시됐다고 30일 밝혔다.

2023 KBO리그에 등록됐던 선수는 총 681명이다. 이 중 정규시즌에 방출 혹은 임의해지, 군 보류, 프리에이전트(FA·자유계약선수) 미계약, 보류 제외 선수 등 139명이 보류선수 명단에서 제외됐다.

구단별 보류선수는 KT 위즈와 NC 다이노스가 58명으로 가장 많다. 삼성 라이온즈와 키움 히어로즈는 56명, SSG 랜더스와 롯데 자이어츠는 55명으로 뒤를 이었다. 두산 베어스, KIA 타이거즈, 한화 이글스는 54명이다. LG 트윈스는 42명으로 가장 적다.

구단의 전력 외 선수로 분류됐거나 은퇴를 선언한 선수들이 이번 보류선수 명단에서 빠졌다.

서건창, 송은범, 이천웅(이상 LG 트윈스), 이재원, 임준섭(SSG 랜더스), 문경찬(롯데 자이언츠), 노건우, 김호재(이상 삼성 라이온즈), 장운호, 노수광, 김재영(이상 한화 이글스) 등이 구단을 떠나게 됐다.

외국인 선수로는 앤서니 알포드(KT 위즈), 커크 맥카티(SSG), 태너 털리, 제이슨 마틴(이상 NC 다이노스), 마리오 산체스(KIA 타이거즈), 니코 구드럼(롯데), 테일러 와이드너(삼성), 닉 윌리엄스(한화), 이안 맥키니(키움 히어로즈)가 구단과 재계약에 실패했다.

현역 유니폼을 벗은 장원준, 신성현(이상 두산), 박석민(NC), 조현우(KT), 정주현(LG ), 이성곤(한화) 등도 보류선수 명단에서 제외됐다.

[서울=뉴시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총 542명이 2024년 보류선수로 공시됐다고 30일 밝혔다. 2023.11.30. (사진=한국야구위원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공감언론 뉴시스 donotforget@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