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차량 15대 들이받고 잠적한 운전자···"경찰 조사받겠다"(종합)

입력 2023.11.30. 17:25 댓글 0개
[대구=뉴시스] 29일 대구 북구 칠성동의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 1층에 주차된 차량들이 파손돼 있다. (사진=독자 제공)

[대구=뉴시스]정재익 기자 = 아파트 지하 주차장에서 차량 여러 대를 들이받고 도주한 운전자가 잠적 이틀 만에 경찰 조사에 응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30일 대구 북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께 북구 칠성동의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 1층에서 주차 차량 15대를 들이받고 잠적한 A(50대)씨가 경찰조사를 받겠다고 했다.

조사는 다음달 1일 A씨가 경찰에 출석하는 대로 진행된다.

앞서 해당 아파트 입주민인 A씨는 사고 당일인 29일 오전 아파트 관리사무소 직원에게 "파손된 차량에 대해 보험처리 등 본인이 책임지겠다"는 말을 남기고 사라졌다.

경찰은 A씨의 잠적으로 음주측정 등 조사에 어려움을 겪었다. 또 강력범죄가 아니라는 이유로 수사를 강제로 진행하지 못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출석하는 대로 시간대별 음주 측정 등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라며 "사고 후 미조치 등 혐의를 적용하는 것에 대해서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jikk@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