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민주. 부산 엑스포 실패에 "느낌으로 했다니···대통령 사과로 끝날 일 아냐"

입력 2023.11.30. 10:35 댓글 0개
김성주 "정보가 아닌 느낌으로 했다니, 점쟁이인가"
김영호 "왜 실패했는지 얘기 없어, 철저한 분석 필요"
신영대 "국제 행사 유치 실패로 부산 예산 삭감 우려돼"
[서울=뉴시스] 고범준 기자 =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3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3.11.30. bjko@newsis.com

[서울=뉴시스]강주희 신귀혜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30일 부산이 2030세계박람회(엑스포) 유치에 실패한 것에 대해 윤석열 정부의 철저한 반성과 성찰을 촉구했다.

김성주 정책위 수석부의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윤석열 대통령이 부산 엑스포 실패 후 '느꼈던 예측이 많이 빗나갔다'고 했는데 예측은 정확한 정보에 입각해야 한다. 대통령이 무슨 점쟁이인가"라고 말했다.

김 부의장은 "사우디의 오일머니라고 하는 탓도 있지만 대한민국은 세계 10위권의 경제대국으로 사우디보다 부자 나라"라며 "(부산 엑스포 유치 실패는) 대한민국의 국가 담론과 사회 비전을 보여주는데서 실패하지 않았나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대한민국은 이번 엑스포를 유치하면서 무엇을 얘기했느냐"며 "대한민국이 이제 정점을 넘어서 내리막길로 접어들고 있다는 세계적인 예측이 있다. 이번 엑스포 유치 실패가 그 전조이지 않기를 바란다"고 했다.

김영호 의원은 "어제 대통령의 긴급 브리핑에서 부산 엑스포 유치가 왜 실패했는지에 대한 이야기는 나오지 않았다"며 "대통령이 부족했으니 모든 것을 혼자 안고 가겠다는 것으로 들린다. 부산 엑스포 유치 실패를 대통령이 고개를 숙이고 사과로 끝낼 문제는 아니다"라고 말했다.

김 의원은 "정부는 1차 투표에서 표 차이를 최대한 줄인 뒤 2차 투표에서 역전을 노리겠다는 입장이었으나 결과는 참담했다"며 "무엇 때문에 예상과 전혀 동떨어진 결과가 나왔는지 철저히 반성하고 개선하지 않으면 앞으로 국제행사 유치에서 우리의 실력을 제대로 발휘하지 못할 것"이라고 밝혔다.

신영대 의원은 엑스포 유치 실패로 부산 사회간접자본(SOC) 사업 등 관련 예산 삭감을 우려했다. 신 의원은 "부산 엑스포 유치 실패 이후 대통령이 부산을 중심으로 균형 발전을 이뤄내겠다고 다짐했지만 세만금 예산 삭감을 보면 다음 희생양은 부산이 아닐까 걱정이 된다"고 했다.

이어 "국제 행사 실패를 이유로 보복적인 예산 삭감은 더이상 없어야 한다"며 "부산 SOC 사업도 원안대로 잘 추진되어야 하며 세만금 사업도 정상적으로 복원되어서 잘 추진되어야 진정한 국토 발전을 이룰 수 있다는 점을 윤석열 대통령은 명심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민주당 의원은 전날에도 페이스북 등을 통해 정부에 철저한 분석 등을 당부했다. 정성호 의원은 페이스북에 "졌잘싸(졌지만 잘 싸웠다)로 국민을 기만하지 말고 이제는 혈세 낭비하는 해외 관광 그만하라"고 썼고, 조승래 의원은 "도전을 계속하기 위해서도 유치 전략에 어떤 문제가 있었는지 제대로 평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zooey@newsis.com, marimo@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