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윤 "민생 늘 한가위 같도록 정부도 최선 다하겠다"

입력 2023.09.28. 04:00 댓글 0개
윤 "장병·경찰관·소방관에 깊이 감사"
김 여사 "온기 스며들도록 늘 함께"
[서울=뉴시스]

[서울=뉴시스] 양소리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민생이 늘 한가위 같도록 정부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는 추선 연휴가 시작된 28일 영상 메시지를 통해 대국민 인사에 나섰다.

윤 대통령은 "사랑하는 국민 여러분 한가위입니다"라며 "한가위의 풍성한 마음을 소중한 분들과 함께 나누시길 바랍니다"라고 했다.

이어 "긴 연휴에도 소임을 다하고 있는 국군 장병, 경찰관, 소방관, 또 환경미화원 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 여사는 "어려운 이웃 곁에서 우리 사회를 채워주고 계신 분들께도 깊이 감사드리며 곳곳에 온기가 스며들 수 있도록 늘 함께하겠습니다"라고 말을 이었다.

윤 대통령은 마지막으로 "'늘 한가위만 같아라'는 말이 있습니다. 민생이 늘 한가위 같도록 정부도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넉넉하고 행복한 한가위 되시기 바랍니다"라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sound@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