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펜싱 윤지수, 아시안게임 여자 사브르 첫 개인전 金

입력 2023.09.26. 21:30 댓글 0개
결승서 中 사오야치 꺾고 우승
[서울=뉴시스]펜싱 윤지수. (사진=윤지수 인스타그램 캡처)

[서울=뉴시스]안경남 기자 = 한국 펜싱 여자 사브르의 윤지수(서울특별시청)가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 첫 개인전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윤지수는 26일 중국 항저우의 전자대학 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여자 사브르 개인전 결승에서 사오야치(중국)를 15-10으로 이겼다.

2014 인천, 2018 자카르타-팔렘방 대회 때 여자 사브르 단체전에서 우승했던 윤지수는 아시안게임 첫 개인전 메달을 수확했다.

2020 도쿄올림픽 여자 사브르 단체전 동메달리스트인 윤지수는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에서 활약했던 윤학길 KBO 재능기부위원의 딸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