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광주 황룡강 장록교 홍수주의보...주변 지하차도 통제

입력 2023.07.24. 09:48 댓글 0개
황룡강 장록교 홍수주의보 발령 인근 마을 123명 대피조치
교량 3곳·지하차도 2곳 등 통제…광주경찰청과 실시간 공유
[광주=뉴시스] 호우경보 속 통제중인 광주 신덕지하차도. (사진=광주시청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뉴시스] 구용희 기자 = 광주시는 호우경보 속 24일 비상 3단계를 발령하고 전직원을 비상소집했다고 밝혔다.

광주지역에 전날부터 내린 비는 이날 오전 7시 기준 광산구 184㎜·북구 188㎜·서구 113.5㎜·남구 70㎜·동구 68.5㎜의 누적강수량을 기록하고 있다.

많은 비로 광주 황룡강 장록교지점에는 홍수주의보가 내려졌다. 이에 따라 광주시는 인근 신덕마을과 장록마을·상완마을 등 81세대 123명을 광산구청과 송정2동 행정복지센터로 대피시켰다.

또 장록교·풍영정천1교·풍영정천2교 등 교량 3곳과 신덕지하차도·동송정지하차도 등 지하차도 2곳, 광암교·광천1교·광천2교·극락교·광신대교·서창교·평동교·첨단대교 하부도로 12곳을 통제했다.

양동복개상가 하부주차장 등 둔치주차장 11곳과 광주천 산책로 전 구간, 무등산국립공원 탐방로 2개 노선도 통제했다.

광주시는 광주경찰청과 유기적 협조체계를 통해 호우상황을 실시간 공유하고 있다. 산사태 취약지역·급경사지·빗물받이 등 취약지역에 대한 예찰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5개 자치구와 함께 붕괴위험이 있는 무허가 건물에 대한 일제점검에 들어갔다.

호우경보가 발효된 지난 23일부터 이날 오전 8시까지 광주지역 피해상황은 차량 침수 2건·토사 유출 1건·건물 붕괴 1건 등 22건이 발생한 것으로 집계됐다.

문영훈 광주시 행정부시장은 "오랜 장마와 많은 비로 지반 곳곳이 약해져 있는 상태"라며 "하천 주변과 지하차도·산사태 취약지역·노후 건축물에 대한 선제적 점검은 물론 피해 발생 때 신속 복구 등 피해 최소화와 시민 안전에 각별히 유의해달라"고 주문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ersevere9@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관련키워드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