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용의자 태운 경찰차···열차건널목 세워뒀다 '쾅'(영상)

입력 2022.09.28. 06:00 댓글 0개
경찰이 용의자를 태운 경찰차를 철도 건널목에 세워뒀다 화물열차가 들이받는 바람에 용의자가 중상을 입는 어이없는 사건이 벌어졌다. 출처 : Fort Lupton Police Department.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김광원 기자 = 경찰이 용의자를 태운 경찰차를 철도 건널목에 세워뒀다 화물열차가 들이받는 바람에 용의자가 중상을 입는 어이없는 사건이 벌어졌다.

26일(현지시간) 뉴욕포스트에 따르면 미국 콜로라도주 경찰은 이달 초 위협운전을 한 야레니 리오곤잘레즈(20)를 심문하기 위해 경찰차에 태우고 철도 건널목에 주차했다 사고가 발생했다.

9NEWS에 따르면 포트 럽턴에서 한 운전자가 리오곤잘레즈가 트럭을 자기 차 후방에 들이대고 총을 꺼냈다고 911에 신고했다.

포트 럽턴 경찰과 웰드 카운티 보안관보는 용의자 추적에 나섰고, 플랫빌 경찰이 자기 관할 구역에서 용의자를 발견했다.

포트 럽턴 경찰관 2명이 플랫빌 경찰을 도와 용의자를 순찰차 뒷좌석에 태우고 용의자의 무기를 수색했다.

공개된 영상을 보면 몇 초 뒤에 유니온 퍼시픽 화물열차가 여러 차례 경적을 울리며 경찰차가 주차된 건널목으로 달려오고 있는데 경찰들은 경적을 전혀 듣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보였다.

여경이 “오 맙소사!”하고 외치는 소리가 들렸다.

몇 초 뒤 화물열차가 경찰차를 들이받은 뒤 트랙위로 질질 끌고 갔다.



여경은 “경찰차가 열차에 받쳤다”며 “의료진을 보내 달라. 용의자가 경찰차에 타고 있다”고 무전기에 대고 외쳤다.

경찰관들이 박살 난 경찰차를 향해 뛰어가는 모습도 영상에 담겼다.

경찰은 리오곤잘레즈가 중상을 입었지만 생명엔 지장이 없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플랫빌 경찰서장은 용의자를 경찰차에 태운 경찰관이 사건에 대한 조사가 진행되는 동안 유급 행정휴가를 떠났다고 말했다.

캘리포니아 보안관보 에드 오바야시는 9NEWS에 경찰관들은 용의자의 안전을 책임질 의무가 있다고 말했다.

그는 “달리 말해 용의자의 신체를 통제하고 있는 동안엔 어떤 상황에서도 용의자를 보호할 의무가 있다”고 말했다.

그는 “경찰관이 왜 용의자를 태운 경찰차를 열차 건널목에 세워뒀는지 이해할 수 없다”며 “왜 차를 옮겨놓지 않았는지, 그것이 가장 큰 의문”이라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light82@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건어때요?
댓글0
0/300
키워드뉴스
재밌수다 전기차 구매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2시간전 fa 아직 시기상조 보람상조
2시간전 ㅔ... ..에.... 뭐... ......... 에.... 집밥 있으면... ㅔ... 사십쇼..
2시간전 돈 없어서 못사지ㅇㅇ
2시간전 전용면허증발급필요 전기차 급발진 사고가 많이 난다고 뉴스에서 맨날 떠드는데 전기차사고 운전자 연령대 정리해서 발표는 안하더라? 충분히 정리해서 기사 낼 수 있을텐데 왜 안할까? 싶음. 일단 전기차 급발진 주장 기사보면 대게 60대 이상 고령자임. 그리고 이들 대다수가 무사고 경력도 상당함. 근데 왜 잦은 사고가 발생할까? 이건 전기차에 대한 이해가 부족하기 때문임. 전기차는 내연기관이랑 다름 전기 효율을 극대화하기 위해 회생제동 시스템이 들어있는데 엑셀을 밟으면 가속이 되고 엑셀을 놓으면 마치 브레이크 밟은 것 처럼 속도가 줄어듦(감속이 큼). (초창기 전기차가 택시로 보급 되었을때 전기차로 운전하는 택시기사님 차타면 꿀렁꿀렁 멀미하는 느낌을 다들 받아 봤을꺼임. 이게 회생제동 때문임) 즉, 전기차는 이 회생제동 때문에 운전이 숙달되면 원페달 드라이빙이(엑셀만으로 가속 감속하면서 운전) 가능함 . 근데 고령자들은 신체 감각이 젊은 사람들에 비해 떨어질 수 밖에 없고 회생제동 때문에 엑셀과 브레이크를 헷갈릴수가 있음. 그래서 엑셀을 놓는데 마치 브레이크 밟았었다고 착각할 수 있음.(밟았다 놨는데 속도가 크게 줄어드니까) 이 때문에 갑작스러운 돌발상황이 발생하면 속도를 줄인다면서 엑셀을 밟을 수도 있다는 거임. 따라서 충분한 이론과 실기 교육이 필요함 또 이를 인증하는 면허증 제도가 필요하다고 봄. 그외에 할말은 더 많지만 전기충전만 놓고 보더라도 각 지역별 전기 충전소 혜택카드도 다르고 복잡함. 전기차 제도 및 인프라 등이 많이 다듬어져야 한다고 봐서 구매는 시기상조라 봄.
31분전 최근 택시를 탔을 때 자꾸 엑셀을 밟고떼고 하시며 꿀렁대길래 뭔가 싶었는데 딱 이건가보네요. 마침 고령 기사님이시기도 했거든요.
재밌수다 참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