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일보

남구 아파트 공사현장서 콘크리트 4t 누설···인명피해 없어

입력 2022.05.26. 17:07 수정 2022.05.26. 17:43 댓글 13개
사진 독자제공

광주 남구 한 아파트 공사현장에서 4t 가량의 콘크리트가 지상으로 흘러내리는 사고가 발생했지만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26일 광주 남부소방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20분께 남구 백운동 한 신축 아파트 공사현장에서 4층 콘크리트 기둥공사 유로폼 작업 중 4t 가량의 콘크리트가 지상으로 흘러내렸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공사현장 옆에 위치한 건물 1층 슬레이트 지붕으로 콘크리트 일부가 튀었다.

사진 독자제공.

소방당국은 콘크리트 타설 작업 중 일부 거푸집이 무너지면서 콘크리트가 쏟아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할 방침이다.

이예지기자 foresight@mdilbo.com

# 관련키워드
# 이건어때요?
댓글13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