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앨앤케이바이오, 제2공장 준공...생산능력 2배로

입력 2021.05.12. 12:30 댓글 0개
대형 수주 앞두고 생산시설 확충 완료

[서울=뉴시스]신항섭 기자 = 척추임플란트 전문업체 엘앤케이바이오메드가 멸균제품화 공정을 활용한 척추임플란트 무균제품 생산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12일 엘앤케이바이오메드는 이날 오전 10시, 경기도 용인 소재 본사에서 제2공장 준공식을 진행했다.

회사 측에 따르면 제2공장은 각 공정 마다 설비의 집중화가 가능하도록 설계됐다. 생산량을 늘리기 위한 생산 CNC(컴퓨터 수치 제어)와 개발 설비 MCT(가공기), 신뢰성 검증용 MCT , 항온항습쳄버 등 최첨단 설비가 구축돼 향후 미국시장 등 해외수출 물량을 증가에 발맞춰 기존 생산량을 2배로 확대할 수 있게 됐다.

박근주 엘앤케이바이오메드 대표이사는 이날 준공식에서 "코로나19 사태로 글로벌 경제의 불확실성이 커지던 지난해 제2공장을 짓는다고 했을 때 우려의 목소리가 작지 않았다"며 "하지만 이제 주력시장인 미국이 백신공급에 힘입어 팬데믹 터널에서 벗어나면서 척추임플란트 수요가 늘고 있는 만큼 '위기는 곧 기회'라는 말이 있듯이, 어려운 시기에 내린 과감한 결단이 더 큰 미래를 꿈꿀 수 있게 해줬다"고 말했다.

이어 박 대표는 "제2공장은 엘앤케이바이오메드의 핵심 자산이자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미래 먹거리인 높이확장형 추간체 케이지의 생산 전초기지로서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며 "그 동안 회사가 그려온 큰 그림의 출발점으로서 중요한 의미가 있다"고 덧붙였다.

제2공장에는 각 제품별 전용라인이 구축돼 생산효율성을 높이고, R&D(연구개발) 전용라인 구축을 통한 제품개발의 리드타임 단축과 이를 통한 고객만족도 향상을 꾀할 수 있게 됐다. 이와 함께, 케파 증설에 따른 기본 생산량의 증대뿐만 아니라, 정밀가공 부품을 효율적으로 제작하기 위한 MCT와 CNC 복합기 등 신규설비 도입에 따라 제품의 품질도 향상될 것으로 전망된다.

제2공장에는 주력 제품인 높이확장형 추간체 케이지(Expandable Interbody Fusion Cage)의 전문 생산 연구 시설과 더불어 회사와 제품 홍보를 위한 쇼룸도 오픈한다.

손우근 생산기술본부 본부장은 "제2공장은 최적화된 공정으로 생산량은 늘리면서 제조원가는 줄일 뿐 아니라 연구와 고객대응을 위한 전문화된 생산시설을 선보이게 됐다"며 "고객의 다양한 니즈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게 됐을 뿐 아니라, 이를 통한 고객 로열티의 상승으로 경쟁사보다 경쟁 우위를 확보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엘앤케이바이오메드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언택트(비대면)' 서비스에 적합한 멸균제품 생산을 위해 생산라인을 멸균시스템으로 업그레이드 해 왔으며, 제2공장의 제품 라인업 전체를 멸균화하고 나아가 수술기구도 멸균 제품 생산이 가능한 공정으로 확장했다. 이를 통해 회사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한 척추임플란트 생산기지로서의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엘앤케이바이오메드는 세계 굴지의 척추임플란트 회사에서도 개발에 실패를 거듭하고 있는 익스팬더블 케이지 개발에 성공한 세계에서 손꼽는 기술력을 가진 회사"라며 "이번 제2공장의 준공으로 인해 척추임플란트 업계에 새로운 강자가 등장했음을 알림과 동시에 실적에서도 퀀텀 점프를 달성해 내는 발판을 마련했다"고 평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angseob@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금융/재테크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