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문승욱만 인사청문 문턱 통과···장관후보 4명 안갯속

입력 2021.05.04. 23:09 댓글 0개
산자위, 청문회 마친 직후 자질·능력 고려해 채택 합의
환노위도 빠르면 이번주 청문보고서 채택 합의할 듯
과방위, 해수위, 국토위는 추후 간사간 협의 따라 진행
[서울=뉴시스]김진아 기자 =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후보자가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인사청문회에서 이학영 위원장에게 선서문을 전달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05.04.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박준호 기자 =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는 4일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를 실시하고 청문회 당일 인사청문경과보고서를 채택했다.

산자위는 이날 밤 문 후보자에 대한 청문회를 마친 직후 곧바로 인사청문 경과보고서 채택의 건을 상정해 의결했다.

여야는 문 후보자의 도덕성에 일부 흠결은 있지만 장관직 수행에 문제가 될 만큼 심각한 수준은 아니라는 판단에 공감대를 형성했다.

청문경과보고서에는 "업계 의견의 균형 있는 수렴, 관계 부처와의 원활한 업무 조율 등 후보자가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으로서 필요한 능력과 자질을 갖춘 것으로 보아 적격으로 판단했다"는 내용이 담겼다.

이와 함꼐 보고서에는 도덕성 등과 관련해 증여세 납부 회피 의혹 등이 부대 의견으로 명기됐다.

다른 장관후보자 4명의 청문회도 이날 밤 모두 끝났으나 청문경과보고서 채택은 불발됐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는 논문표절 의혹, 위장전입 의혹, 아파트 투기 의혹, 자녀 동반 외유성 해외 출장 논란 등이 있는 임혜숙 과기부장관 후보자의 청문보고서 채택건을 상정하지 않은 채 산회했다.

과방위는 여야 간사간 협의를 통해 추후 청문보고서 채택 일정을 논의하기로 했으나 야당의 반대가 거세 합의 처리에 상당한 진통이 따를 것으로 예상된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는 노형욱 국토교통부 장관후보자에 대한 청문보고서 채택 협의 관련 일정도 조율 없이 청문회를 마쳤고,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는 박준영 해양수산부 장관후보자에 대한 청문보고서 채택을 여야 간사간 협의에 맡기기로 했다.

야당의 이례적인 칭찬이 쏟아졌던 안경덕 고용노동부 장관후보자에 대한 국회 환경노동위원회의 청문보고서도 간사 협의를 거쳐 추후 채택하기로 했다. 여야 간 큰 이견이 없는 만큼 이르면 이번 주 후반 보고서 채택이 순조롭게 이뤄질 전망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pjh@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정치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