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SSG 추신수, 이틀 연속 대포 '쾅'···시즌 3호 홈런

입력 2021.04.17. 14:20 댓글 0개
[인천=뉴시스]고승민 기자 = 4일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1 KBO 리그 롯데 자이언츠 대 SSG 랜더스 경기, 3회말 SSG 공격 2사 2루 상황 3번타자 추신수가 타격을 하고 있다. 2021.04.04. kkssmm99@newsis.com

[서울=뉴시스] 김희준 기자 = '추추 트레인' 추신수(39·SSG 랜더스)가 이틀 연속 대포를 작렬했다.

추신수는 17일 인천 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쏠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의 경기에서 2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1회말 첫 타석에서 홈런을 때려냈다.

0-0으로 맞선 1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첫 타석을 맞은 추신수는 볼카운트 1볼-1스트라이크에서 상대 선발 다니엘 멩덴의 3구째 시속 135㎞짜리 체인지업을 밀어쳐 왼쪽 담장을 넘기는 솔로 아치를 그려냈다.

2경기 연속 대포다. 추신수는 지난 16일 인천 KIA전에서 1회말 무사 1루에서 상대 사이드암 선발 투수 임기영을 상대로 선제 투런포를 쏘아올렸다.

추신수는 지난 8일 인천 한화 이글스전에서 KBO리그 데뷔 첫 안타를 홈런으로 장식했다.

11일 잠실 LG 트윈스전부터 14일 인천 NC 다이노스전까지 3경기에서 8타수 무안타에 그쳤던 추신수는 15일 인천 NC전에서 휴식을 취했고, 전날 8일 만에 시즌 2호 홈런을 날렸다.

추신수는 2경기 연속 홈런을 때려내며 시즌 홈런 수를 3개로 늘렸다.

메이저리그에서 멩덴을 상대로 6타수 무안타 3볼넷 2탈삼진에 그쳤던 추신수는 KBO리그 첫 대결에서는 홈런을 뽑아냈다.

◎공감언론 뉴시스 jinxiju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독자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광주・전남지역에서 일어나는 사건사고, 교통정보, 미담 등 소소한 이야기들까지 다양한 사연과 영상·사진 등을 제보받습니다. 메일 srb7@hanmail.net전화 062-510-1150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사랑방미디어'

야구 주요뉴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