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봤더니

영심이 왕뚜껑 생삼겹

맛집화정 1동

광주 서구 화정 1동 동네 한 바퀴 돌아 맛집 찾아 뚜벅뚜벅 걷다가  영심이라는 간판이 눈에 들어와서 저녁 먹으러 들어가는 길입니다.

유스퀘어 뒤부터 상무대로까지 쭉 이어지는 화정1동의 소문난 맛집은  모두 몰려있는 이른바 먹자골목인데요, 과연 영심이가 누구인지 궁금해 걸음을 멈추었답니다. 

참고로 영심이는 주인장 이름인데  인심 좋고 친절해서 또 오고 싶은  영심이 왕뚜껑 생삼겹살 맛난 이야기 지금부터 시작합니다.

화정 1동 먹자골목으로 이어지는 맛집들이 즐비해서 고민이 많이 되는 게  영심이 옆집에 칼국숫집이 있어서 고개가 잠시 기울었다가 요즘 에너지 소모도  많은 데다 체력이 떨어져서 단백질 갑 왕뚜껑 생삼겹 영심이로 직진했답니다.

왕뚜껑 생삼겹 영심이 지금 자리에서 30년 정도 맛집으로 소문난 곳인데, 10년 전 영심이로 소문나선지 분위기가 화기애애합니다.

나이가 들면서 내 이름 보다 누구 아빠로 불려서 이름도 잊어버린다는데? 

왕뚜껑 생삼겹 영심이는 이름이 자주 불려서 존재감 갑일듯싶습니다. 

자리도 넉넉한 데다 가게 뒤로 주차장도 널찍해서  맘 편하게 식사할 수 있는 왕뚜껑 영심이네요.

이제 본격적으로 먹방해야되니 심사숙고할 필요 없이 대표 메뉴 생삼겹살 2인분 들어갑니다.

생삼겹 2인분 콜!! 탕 종류도 많고 백숙으로도 소문나서 맘껏 주문하시면 되겠어요.

1인분 200g으로 2인분 도착했네요.

큼지막한 왕뚜껑이 반질반질합니다. 메인 왕뚜껑 세팅되면 바로 묵은지 올라가고  통삼겹 올라가고 새송이랑 양파 올라가면 준비 끝.

이제부터는 도구를 챙겨서  입 근육 풀고 맛나게 먹기만 하면 됩니다.

먼저 센 불로 앞, 뒤, 옆을 구워서 육즙을 잡아주고 적당히 노릇해지면 먹기 좋게 잘라서 취향껏 더 구워주시면 OK!!

어때요? 먹부림 스킬 제대로 발휘해서 노릇하게 잘 구워졌죠.

지금부터는 야무지게 볼 미어 터지게 드시면  행복해진다는 것 말하면 입 아프죠.​

양껏 고기 올려서 깻잎에 야무지게 싸서 한입만 무한 반복하시면 됩니다.

꼬숩고 달아서 마구 들어가네요.

마지막 하이라이트로 삼겹살 기름에 볶음밥이 별미인데요,  아는 맛이라 다시 봐도 군침 나네요.

1인분에 2천 원이니 꼭 드셔야 영심이 왕뚜껑 생삼겹 풀코스입니다.

겁나게 맛있어서 칼로리 0%인 왕뚜껑 생삼겹 영심이 안 드시면 왕 서운합니다.

서구청 골목상권 살리기 미션 광주 상생 카드로 맛나게 결제했는데요, 골목상권이 행복해야 우리가 행복합니다.

평일 저녁시간이지만, 워낙 소문난 맛집이어서 그런지  홀은 가득 찼는데요, 언제나 조심할 것은 코로나19!!!

가을밤을 낭만적으로 꾸미는 은행나무에도 단풍이 멋스럽게 들었고 바닥에 뒹구는 낙엽과 함께 맛있는 가을밤입니다.

고소하고 고소한 왕뚜껑 생삼겹 영심이 집에서  행복한 저녁 먹고 스트레스 팍팍 날려 버렸습니다.



댓글0
0/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