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고> 사계절 즐길 수 있는 전남 해수욕장 되려면
    2023년 뜨거웠던 여름! 7월 8일부터 개장한 전남 12개 시·군 57개소 해수욕장이 지난달 27일 보성 율포 솔밭 해수욕장을 끝으로 폐장하면서 51일간 60만 명의 이용객이 방문했다.우리 도는 개장 기간 쾌적하고..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 <기고> 악성 민원, 스토킹 법으로 다스릴 수 없는가?
    형식의 차이일 뿐 악성 민원은 스토킹이나 다름없다.'스토킹'이란 상대방의 의사에 반(反)해 정당한 이유 없이 상대방 또는 그의 동거인, 가족에게 다음 각 목의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행위를 해 상대방에게 불안감 또는 ..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 <기고> 냉동이면 어때? 미국에서 대박 난 한국 김밥
    "저희 김밥 제품은 재고 부족으로 10월까지 품절입니다.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 미국의 대형 식료품 매장에 붙여진 김밥 판매 공지 글이다. 미국 전역에 560여 개의 매장을 둔 트레이더 조스(Trader Jo..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 <기고> 일상으로의 복귀
    정부는 최근 코로나19 감염병 등급을 2급에서 4급으로 낮추면서 병원급 의료기관과 입소형 감염취약시설에 대한 마스크 착용의무는 그대로 유지한 채 낮은 단계로 관리하겠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지난 3년여간 코로나..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 <기고> 광주교통공사와 함께, 대중교통이 편한 광주
    지난 달, 강기정 광주시장이 내놓은 새로운 제안이 지역사회에 묵직한 울림을 주고 있다. 지속 가능한 도시 비전을 찾기 위해 유럽 출장을 다녀온 후 내놓은 '대중교통 정책 전환'이 그것이다. 보행자와 자전거 이용자..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 <기고> 광주건축을 사랑하시는 여러분들께
    근간 비엔날레 전시관 국제설계공모 추진 과정에서 여러 논란이 생긴 점 총괄건축가인 제 부덕의 탓으로 생각합니다. 더 적극적인 소통으로 오해의 소지를 없앴어야 마땅했다는 지적 또한 감사하게 받아들입니다. 다만 몇 가지..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 <기고> 마약, 우리의 모든 것을 파괴한다
    최근 뉴스를 보면 국내에서도 마약류 범죄들이 심심찮게 발생하고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특히 젊은 세대 마약 사범이 눈에 띄게 증가한 것이 주목할 만한 문제인데, 대부분 처음 마약에 손을 댄 동기는 단순 호기심이라고..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 <칼럼> 우리는 왜 정치에 기대하지 않을까
    내 생애 첫 선거는 2010년 지방선거였다. 가족들과 함께 아침 일찍 집 근처 중학교에 마련된 투표장을 찾았는데 특히 그해에는 색색의 투표용지가 참 여러 장이었던 기억이 난다. 처음으로 행사하는 투표권의 설렘과 동시..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 <기고>경찰 특별 치안 활동 강화에 적극 협조를
    서울 신림동 흉기난동, 서현역 흉기난동, 신림동 초등학교 교사 강간살인, 갈현2동 주택가 흉기난동 등 이상동기형(묻지마) 강력범죄가 연속해서 발생하여 사회이슈화가 되고 있다. 경찰에서는 전국적으로 특히 다중운집지역을..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 <기고> 유엔 인권최고대표사무소 전문가회의에 초청받은 광주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단독보도
    재밌수다 전기차 구매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3시간전 fa 아직 시기상조 보람상조
    3시간전 ㅔ... ..에.... 뭐... ......... 에.... 집밥 있으면... ㅔ... 사십쇼..
    3시간전 돈 없어서 못사지ㅇㅇ
    2시간전 전용면허증발급필요 전기차 급발진 사고가 많이 난다고 뉴스에서 맨날 떠드는데 전기차사고 운전자 연령대 정리해서 발표는 안하더라? 충분히 정리해서 기사 낼 수 있을텐데 왜 안할까? 싶음. 일단 전기차 급발진 주장 기사보면 대게 60대 이상 고령자임. 그리고 이들 대다수가 무사고 경력도 상당함. 근데 왜 잦은 사고가 발생할까? 이건 전기차에 대한 이해가 부족하기 때문임. 전기차는 내연기관이랑 다름 전기 효율을 극대화하기 위해 회생제동 시스템이 들어있는데 엑셀을 밟으면 가속이 되고 엑셀을 놓으면 마치 브레이크 밟은 것 처럼 속도가 줄어듦(감속이 큼). (초창기 전기차가 택시로 보급 되었을때 전기차로 운전하는 택시기사님 차타면 꿀렁꿀렁 멀미하는 느낌을 다들 받아 봤을꺼임. 이게 회생제동 때문임) 즉, 전기차는 이 회생제동 때문에 운전이 숙달되면 원페달 드라이빙이(엑셀만으로 가속 감속하면서 운전) 가능함 . 근데 고령자들은 신체 감각이 젊은 사람들에 비해 떨어질 수 밖에 없고 회생제동 때문에 엑셀과 브레이크를 헷갈릴수가 있음. 그래서 엑셀을 놓는데 마치 브레이크 밟았었다고 착각할 수 있음.(밟았다 놨는데 속도가 크게 줄어드니까) 이 때문에 갑작스러운 돌발상황이 발생하면 속도를 줄인다면서 엑셀을 밟을 수도 있다는 거임. 따라서 충분한 이론과 실기 교육이 필요함 또 이를 인증하는 면허증 제도가 필요하다고 봄. 그외에 할말은 더 많지만 전기충전만 놓고 보더라도 각 지역별 전기 충전소 혜택카드도 다르고 복잡함. 전기차 제도 및 인프라 등이 많이 다듬어져야 한다고 봐서 구매는 시기상조라 봄.
    50분전 최근 택시를 탔을 때 자꾸 엑셀을 밟고떼고 하시며 꿀렁대길래 뭔가 싶었는데 딱 이건가보네요. 마침 고령 기사님이시기도 했거든요.
    재밌수다 참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