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설>거대 양당 이해에 퇴행적 게리멘터링 내몰리나
    내년 4월 10일 치러지는 제22대 총선을 앞두고 입후보자들의 열기가 달아오르고 있지만 정치권의 무능과 무책임으로 선거구도 없는 선거 운동이 시작됐다.예비후보자도, 이들을 판단해야할 유권자도 분통터지는 일이 아닐 수..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
  • <사설>전남도 국비 9조 시대, 국책 발굴 등으로 존재 과시
    전남도가 9조755억원으로 역대 최다 국비를 확보했다. 2018년 국비 6조원이었던 전남도가 6년 만에 50%를 키우는 비약적 성장을 이뤘다. 지난 9월 정부 예산안 8조 6천21억원에서 국회 심사 단계에서 4천73..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
  • <칼럼> 한국 현대사를 향한 청년들의 뜨거운 관심
    영화 '서울의 봄'이 개봉 33일 만에 천만관객을 넘어섰다. 한국 현대사의 가장 유명한 사건 중 하나인 12·12 군사 쿠데타를 다룬 이 영화는 전 세대를 아우르는 관심을 받으며 연말까지 흥행을 이어가는 중이다. 완..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
  • <사설>'오래된 미래' 전남, K휴양벨트로···'남부권관광' 핵심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인 갯벌과 다도해 등 천혜의 자연환경을 자랑하는 오래된 미래 전남이 부산 울산·경남과 뭉쳐 세계적 케이(K)-휴양벨트로 부상할 전망이다.문화체육관광부가 광주·전남, 부산·울산·경남 지역을 한국 해..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
  • <사설> 어등산 스타필드, 관광+쇼핑의 새 모델 만들어내길
    광주지역의 18년간 해묵은 난제였던 어등산관광단지 개발이 본격화될 전망이다.광주시가 최근 광주시도시공사, ㈜신세계프라퍼티와 '어등산관광단지 유원지부지 개발사업협약'을 체결, 신세계의 '어등산 그랜드 스타필드 광주' ..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
  • <칼럼> 아듀 2023
    2023년도 이제 닷새밖에 남지 않았다. 2022년에서 2023년으로 넘어온 게 엊그제 같은데 벌써 끝자락이다.항상 연말이 되면 하는 말이 있다. "올해도 다사다난했다"라는 말이다.역시나 올해도 마찬가지다. 정말 다..
    이정민의 무등칼럼 무등일보 취재2본부
  • <사설> 긴축재정 기조 속 눈에띄는 국비 확보, 대응력 기대
    광주시 내년 국비가 AI집적단지·영재고 등 미래 먹거리 관련 예산이 대거 추가 반영돼 미래 대응에 탄력이 붙을 전망이다.광주시는 최근 국회본회의를 통과한 내년도 국비 예산조정 과정에서 정부안에 반영된 예산보다 1천2..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
  • <사설> 자국민 피해자 승소에도, 전범기업 대신한다는 정부
    일제 강제동원 책임을 묻기 위한 피해자들의 2차 손해배상 소송도 대법원에서 최종 승소했다.그러나 외교부는 이번 대법원 판결에도 강제동원 피해자들에 대해 '제3자 변제'를 추진하겠다고 밝혀 어느나라 정부인지 의심스럽게..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
  • <칼럼> '토피 넛 라떼'가 어울리는 겨울
    12월 초까지만 해도 기온이 20도에 육박하며 겨울이 온 것을 실감하지 못했다. 그러다 최근에는 눈도 내리고 기온도 영하권을 가리기며 본격적인 겨울 문턱을 넘었다는 것을 몸소 느끼고 있다.눈이 소복히 쌓이는 계절이 ..
    김종찬의 무등칼럼 무등일보 취재1본부
  • <칼럼> 산타클로스
    매년 크리스마스가 다가오면 항상 떠오르는 이름이자 부모들의 골치를 썩이게 만드는 인물이 있다. 바로 산타클로스다.초등학생만 돼도 자신의 부모가 매년 산타클로스 역할을 해왔다는 사실을 깨닫게 되지만 그보다 어린 유치원..
    도철원의 무등칼럼 무등일보 취재1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