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등칼럼

사설

  • <사설> '국정 지지 vs 경쟁 필요' 엇갈린 총선 설 민심
    나흘간의 설 연휴가 끝나고 새로운 일상이 시작됐다. 이번 설은 특히 4월 총선을 80여일 앞둔 시점으로 정치권이 받아들 성적표에 관심이 모아졌다. 예상대로 설 밥상머리 화두로는 크게 민생·경제, 국정개혁, 총선 등이..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
  • <사설> '우한 폐렴',국내 검역·관리 시스템 문제있는가
    국내에서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4번째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불안감이 커져가고 있다. 첫 발생국가인 중국에서는 확진자가 2천7백여명을 넘어서고 사망자만 80명에 이르렀다. 중국 이외의 확진자들은 홍콩과 ..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
  • <사설> 4월 총선 앞둔 설 밥상에 어떤 화두가 오를까
    귀성전쟁과 함께 오늘 오후부터 사실상 설 연휴에 들어간다. 연휴 기간 온 가족이 한자리에 모이는 만큼 다양한 얘기들이 밥상머리에 오를 전망이다.이른바 설 민심은 주요 현안들에 대한 밑바닥 여론의 향배를 가늠해 볼 바..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
  • <사설> 심상치 않은 '우한 폐렴', 비상한 대책 세워야
    중국에서 발생한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상태가 심상치 않다. 중국 우한시에서 최초 환자가 발생한 이후 경계를 넘어 베이징, 광둥성 등 13개 성시자치구로 확산되고 우리 나라를 비롯한 미국과 ..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
  • <사설> 서민들 울리는 '지역주택조합' 어찌해야 하나
    주민들이 돈을 내 공동으로 아파트를 짓는 지역주택조합(지주택)이 내집 마련의 한 방편으로 각광받고 있다. 건설사는 시공만 하면 되고 조합원들은 저렴한 가격에 아파트를 소유할 수 있는 만큼 잘만 활용하면 양쪽 모두 '..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
  • <사설> 여순 희생자, 명예회복 특별법 제정 촉구한다
    해원(解寃)의 길이 열리기까지 72년이라는 기나긴 세월이 걸렸다. 재심 재판부는 무죄 선고와 더불어 "국가 권력에 의한 피해를 더 일찍 회복해주지 못한 데 대해 머리 숙여 사과 드린다"고 밝혔다. 여순사건의 민간인 ..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
  • <사설> 여순사건 재심 첫 무죄, 명예회복의 길 열리나
    여순사건 관련자에 대한 재심 재판에서 사상 처음으로 무죄 선고가 내려졌다. 70여년만의 재심 판결로 당시 위법한 공권력에 의해 억울한 죽음을 당한 이들에게 명예회복의 길이 열릴 것으로 전망된다.광주지법 순천지원 제1..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
  • <사설> 사실 확인 필요한 시립도서관 '엄마찬스' 의혹
    전남대학교병원의 '아빠찬스'에 이어 광주에서 또다시 채용비리 논란이 불거졌다. 이번엔 광주시립도서관에서다. 간부급 직원 자녀가 '엄마찬스'로 취업했다는 의혹이다.사실 여부를 따져봐야 알겠지만 결과에 따라 후폭풍이 만..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
  • <사설> 반복되는 '층간 분쟁' 상호이해 선행돼야
    또 다시 광주에서 층간소음으로 인한 주민간 분쟁이 발생했다. 주먹다짐에 흉기까지 휘둘렀다. 수차례에 걸친 대화 노력에도 결국 실마리를 찾지 못한 끝에 벌어진 안타까운 사건이다. 공동주택의 삶이 주는 편안함의 이면에 ..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
  • <사설> 광주시 등 각 지자체간 경쟁붙은 AI 사업
    인공지능(AI)사업은 4차산업 시대를 대표하는 미래전략 산업이다. 삼성과 LG, 현대차 등 글로벌 대기업들이 인공지능을 새로운 미래 성장동력으로 꼽고 대규모 투자를 이어가고 있다. 광주시 등 전국의 각 지자체도 정부..
    사설 현안이슈에 대한 논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