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인의창

류승원 경제인의창

  • 가을의 절기(節氣)를 이야기하다
    요즘 아침저녁으로 제법 서늘해진 날씨를 보면 도무지 물러날 것 같지 않던 더위가 한풀 꺾인 듯하다. 올 여름은 유난히 덥고 가물었던 해가 아니었나 싶다. 아마 농사짓는 이들에게는 최악의 계절이었을 것이다. 개인적으로..
    류승원 경제인의창 광주전남콘크리트조합 이사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