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고>나쁜 변호사와 착한 의뢰인?
    의학드라마나 법정드라마는 신데렐라 스토리만큼이나 항상 흥미롭다. 의사나 변호사 같은 소수집단의 생활은 직접 경험하기 어려울뿐 아니라 그들의 생활을 허심탄회하게 듣기도 어렵기 때문이다. 그래서 그들의 일상은 티브이를 ..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 <기고>하늘 길
    인간의 이동수단은 발이었다. 걷고 달리고 뛰어오르는 동력을 이용했다. 치타의 속도는 따를 수 없었지만 지구력으로 보완했다. 초원의 사슴을 쫓으며 지칠 때까지 기다렸다. 생존을 위한 수단이었다. 그 선택은 생각을 낳았..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 <기고>119생활구조 들어보셨나요?
    1년 24절기 중 대한(大寒)도 얼어 죽는다는 23번째 절기인 소한(小寒)이 지나가니 하루가 다르게 더욱 추위는 매섭다. 오랜 기간 소방서에서 화재등 각종 재난현장을 겪어오면서 예전에 비해 현장 출동건수는 증가하였지..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 <기고>소화기와 주택화재경보기가 생명을 지킨다
    요즘 일상 곳곳에서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는 의무입니다’ 라는 문구를 많이 접하고 있을 것이다. 이 문구를 보는 대부분의 사람들은 소화기와 주택화재 경보기, 고작 이 작은 물건으로 화재를 예방할 수 있을까 하는 의구..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 <기고>겨울방학 동안 한자 공부를 하자
    올해는 초등학교 학사 운영이 1월 4일경에 졸업식과 종업식을 하고 1월 7일부터 겨울 방학으로 들어갔다. 두 달의 긴 겨울 방학 기간에 그동안 못한 공부를 해야 하는 데 초등학교에서 하지 않아 경험하지 못한 한자 공..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 <기고>겨울철, 가정내 화재예방법
    화재사고는 예고 없이 찾아오는 불청객이기에 언제 어디서든 관심과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특히 화재 장소 중 주택화재는 모든 소방관들이 마음이 울컥 할 때가 많다.한 순간의 부주의로 가정의 보금자리가 눈 깜짝 할 사이..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 <기고> 삶의 질은 가계동향조사로부터
    문권순 호남지방통계청장지난 연말에 각 부처에서 대통령에게 2019년 새해업무를 보고했다. 업무보고 내용 중에는 국민의 삶을 책임지는 정부의 정책방향에 주목할 만 한 변화가 있었다. 그것은 최저임금의 속도 조절을 시사..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 <기고> 평화적 집회 시위 현장 대화경찰관을 아시나요
    집회시위란 천장이 없거나 사방이 폐쇄되지 않은 광장 공원 도로에서 여러 사람이 공공의 목적을 가지고 행진을 하거나 위력을 보이면서 자신들의 의견을 불특정 다수인에게 알리는 일체의 행위를 법으로 규정하여 보호하고 있다..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 <기고>올 겨울 기습폭설 대비책 다시한번 점검해야
    불규칙한 기상여건에서 갑작스런 눈이라도 내리게 될 경우 당연 출근길 시민들은 큰 불편과 혼란을 겪게된다. 제설작업이 미처 준비되지 않은 상황에서 눈이라도 온다면 당연할 것이다. 강추위에 대비해 제설대책을 다시한번 서..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 <기고>학교폭력에 방학이란 없다!
    모든 학생들이 고대하던 겨울방학이 다가왔다. 학부모들은 학생들이 방학을 함으로써 등교를 하지 않기에 학교폭력이 발생하지 않을 것이라 생각할 수 있지만 학교폭력에는 방학이란 없다.요즘에는 학생들의 스마트폰 사용이 보편..
    독자 발언대 여러분의 목소리를 들려주세요